[AD]
[STN] 최초 작성일 : 2020-10-31 13:36:58  |  수정일 : 2020-10-31 13:37:02.090 기사원문보기
[S코어북] '이변 없었다' 첼시, 크라스노다르에 4-0 승리

세사르 아스필리쿠에타
세사르 아스필리쿠에타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이변은 없었다.



첼시 FC는 29일(한국시간) 러시아 남부연방관구 크라스노다르에 위치한 스타디온 FK 크라스노다르에서 열린 2020/21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이하 UCL) 조별리그 E조 2차전 FC 크라스노다르와의 경기에서 4-0으로 승리했다. 첼시는 대회 첫 승을 거뒀고 크라스노다르는 대회 첫 패를 당했다.



경기 초반 크라스노다르가 기선을 제압했다. 전반 3분 우트킨이 상대 진영 중앙에서 하베르츠의 공을 가로챘다. 우트킨이 전진 드리블 후 슈팅했지만 골키퍼 멘디가 쳐 냈다.



첼시가 좋은 기회를 맞았다. 전반 12분 카이우가 수비과정에서 베르너의 발을 건드렸다. 심판이 페널티킥을 선언했고 조르지뉴가 키커로 나섰으나 골 포스트를 맞고 나왔다.



첼시의 선제골이 터졌다. 전반 36분 하베르츠가 상대 박스 왼쪽으로 패스했다. 허드슨 오도이가 이를 잡아 슈팅을 가져갔다. 사포노프 골키퍼가 이 슈팅을 제대로 쳐 내지 못해 골라인을 넘었다. 이에 전반이 1-0 첼시가 앞선 채 종료됐다.



후반 들어 크라스노다르가 흐름을 되찾았다. 후반 9분 크라스노다르가 왼쪽 측면에서 코너킥을 얻어냈다. 체르노프가 올려준 공을 가진스키가 슈팅으로 연결했지만 크로스바를 맞고 나왔다.



첼시가 한 걸음 더 달아났다. 후반 29분 풀리식의 슈팅이 마리티노비치의 손에 맞았다. 심판이 페널티킥을 선언했고 베르너가 성공시켰다.



첼시가 쐐기골을 뽑아냈다. 후반 33분 베르너가 상대 박스 왼쪽에서 중앙으로 패스했다. 지예흐가 이를 잡아 드리블 후 슈팅으로 득점했다.



첼시가 한 골을 더 추가했다. 후반 44분 에이브러햄이 오른쪽 측면에서 상대 박스 오른쪽으로 패스했다. 풀리식이 이를 잡아 슈팅했고 골망이 흔들렸다. 이에 경기는 4-0 첼시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이형주 기자 / total87910@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축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