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09-17 15:56:55  |  수정일 : 2019-09-17 15:58:39.273 기사원문보기
'싸늘한 현지언론' 류현진, 사이영상 모의투표서 1위표 '0'

LA 다저스 류현진
LA 다저스 류현진



[STN스포츠=박승환 기자]



가장 최근 경기인 뉴욕 메츠전을 제외하면 4경기 연속 부진했던 LA 다저스 류현진이 사이영상 모의 투표에서 1위표를 단 한 장도 받지 못했다.



은 17일(한국시간) 내셔널리그와 아메리칸리그의 사이영상 모의 투표를 발표했다. 그러나 최근 부진을 겪은 탓인지 류현진은 1위 투표에서 단 한 표도 받지 못하고 3위에 그쳤다.



이번 사이영상 모의 투표는 MLB.com 소속 기자 42명이 투표했으며, 1위 표는 5점, 2위는 3점, 3위는 1점을 부여해 총 점수로 순위를 매겼다.



류현진은 최근 뉴욕 메츠전에서 7이닝 동안 무실점을 기록하며 부활하는 모습을 보였으나, 이전 4경기에서 19이닝 동안 21실점으로 부진했다. 구체적인 점수가 공개되지는 않았지만, 1위표 0개로 내셔널리그 3위에 머물렀다.



모의 투표에서 내셔널리그 사이영상은 워싱턴 내셔널스 맥스 슈어저가 1위표 42표 중 23표를 받아 165점으로 1위를 질주했고, 뉴욕 메츠 제이콥 디그롬이 19표 156점으로 그 뒤를 이었다.



맥스 슈어저가 1위에 오른 이유에 대해서는 수비무관평균자책점(FIP, 2.31)과 조정 수비무관평균자책점(xFIP, 2.97), 9이닝당 탈삼진(12.51)에서 내셔널리그 1위를 달리고 있는 점을 강조했다.



아메리칸리그 사이영상은 휴스턴 애스트로스 저스틴 벌랜더가 1위표 37표, 같은 팀의 게릿 콜이 5표를 받으며 전체 42장을 모두 휩쓸었다.



하지만 아직 가능성은 있다. MLB.com은 "류현진이 뉴욕 메츠와 겨기에서 7이닝 동안 무실점을 기록하며 앞선 4경기 평균자책점 9.95의 부진을 끝냈다"며 "27번의 선발 중 22경기에서 자책점 2점 이하를 기록했고, 7경기만 6이닝에 미치지 못했다"고 류현진의 시즌 전반적인 투구를 칭찬했다.



사진=뉴시스/AP



absolute@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박승환 기자 / absolute@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야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