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8-04 13:40:32  |  수정일 : 2020-08-04 13:41:09.010 기사원문보기
비엣젯항공, 2분기 양호한 실적으로 '호조세' ... 상반기 연결이익 약 37억 원 달성,

다양한 금융 활동 통해 금융 투자 수익 확보해 나갈 전망

(부산=국제뉴스) 김옥빈 기자 = 베트남 차세대항공 비엣젯항공이 2분기에 전년도 동기 대비 54% 감소한 1조 9700억 동(약 1018억 원)의항공 운송 매출과 함께 1조 1220억 동(약 577억 원)의영업손실을 기록했다.

(사진제공 =비엣젯항공)
(사진제공 =비엣젯항공)

비엣젯항공은 올 상반기에 2조 1110억동(약 1093억 원)의영업손실을 기록했지만, 전 세계 항공업계의 총 영업손실액이 840억 달러(약 100조 1745억원)에 달하는 것을 고려했을 때, 상대적으로 낮은 수준의 적자로 알려졌다.

비엣젯항공은 현금 유동성을 확보하기 위해 자산 이전과 금융 투자 등 다양한 금융 솔루션을 시행해 1조 1740억동(약 607억 원)의금융 투자 수익을 올렸으며, 2분기 세후 연결 이익으로는 1조 630억 동(약 548억 원)을, 상반기 연결이익으로는 730억 동(약 37억 원)의 연결 이익을 달성하며, 금융 자원을 늘렸다.

비엣젯항공 총 자산은 48조 3920억동(약 2조 5082억원)이며, 자사주를 포함한 자본은 17조 3390억 동(약 8,987억 원)이다.

유동비율은 준수한 수준의 140%를 기록하고 있으며, 부채비율은 업계에서 상대적으로 낮은 수치인 57%로 나타났다.

이를 기반으로 비엣젯항공은 팬데믹 극복에 필요한 내부 자원 강화 자금을 장기적으로 조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비엣젯항공은 6월부터 베트남 국내선 운항을 재개하며, 베트남이 코로나19의 타격을 가장 크게 입었던 지난 4월보다 5배 증가한 하루 300편 이상의 국내선 항공편을 운영해 국제선 미운항으로 인한 타격을 극복했다.

8개의 국내선 노선도 신규 취항해 현재 총 52개의 국내선을 운항하며, 6월에만 120만명의 승객을 운송하는 등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이 외에도 평균적으로 55%의 비용을 절감하며, 다양한 방법으로 비용 최적화 작업을 진행 중이다.

베트남 항공사 중에서는 최초로 비행기 승객실에 화물 장비를 도입해 지난 4월부터 화물 사업을 확장하고, 무제한 탑승이 가능한 '파워패스'를 출시, 전세기 운항 확대 등으로 위기에 대응해 왔다.

베트남 정부와 업계 관계자들이 유류세를 포함한 세금 감면, 항공 서비스, 재정 지원, 납부 기한 연장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항공사 지원을 고려하고 있는 만큼, 비엣젯항공의 회복이 긍정적으로 전망된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국토부, 노후 공공임대주택→그린리모델링 사업 본격 착수 [2020/08/03] 
·tvN 수목드라마 <악의 꽃> 이준기♥문채원, 소파에서 초밀착! [2020/08/04] 
·[초점]폭우피해와 동떨어진 뒷북치는 '청주시장' [2020/08/03] 
·[오늘 날씨] 수도권 시간당 5~10mm 비→누적강수량 400mm 이상 [2020/08/04] 
·충북도 옛 한전 연수원 매입 관련 충주시 공무원 무더기 징계, 시민들 반응 싸늘 [2020/08/03]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