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1-23 04:24:37  |  수정일 : 2019-01-23 04:24:20.720 기사원문보기
구로구, 예산 45억 원 투입→안양천 하천녹지 조성
(서울=국제뉴스) 안종원 기자 = 구로구는 "오는 2022년까지 안양천 일대를 수목원 수준의 자연 휴식공간으로 조성하기 위한 대규모 하천녹지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특히, 이번 사업은 이성 구청장의 민선 7기 핵심 공약의 일환으로, 안양천, 도림천, 목감천 등 관내 3대 하천에 총 연장 12.61㎞, 총 면적 51만4140㎡의 구 역대 최대규모의 녹화사업을 구상하고 있다.

우선, 구는 올해 총 45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안양천의 생태복원과 녹지대를 확충한다. 이와 함께 안양천 오금교 북단에 1만8000㎡ 규모의 서남권 최대 생태초화원을 조성한다.

그리고 차량통행과 유동인구가 많은 서부간선도로변 3.7㎞ 구간에는 길게 뻗은 장미정원, 명소화 단지 등 3개소에는 야생 및 저온에서도 생육이 활발한 라벤더를 식재한다.

또한, 고척교에서 오금교에 이르는 1㎞ 구간의 환경 개선을 위해 잡목과 위해 식물군을 제거하는 생태복원사업을 실시하고, 산책로를 따라 여름철을 대비한 그늘목을 식재하며 LED 조형물과 로고젝터(그림자조명)도 설치한다.

현재 구는 상반기 중 생태초화원과 장미공원, 생태복원사업 완료를 목표로 현재 결주구간 관목식재, 폐기물 처리, 대상지 지반정리 등의 사전정비작업을 모두 마쳤다.

이외에도 구는 수생식물을 관찰할 수 있는 수변관찰데크, 생태교육이 가능한 생태놀이터, 어린이들을 위한 체험학습원, 포토존 등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공간을 조성한다.

구 관계자는 "사업이 완료되면 구민뿐 아니라 시민들이 즐겨 찾는 지역명소로 자리 잡을 것"이라며 "기존 하천생태계와도 어울리는 수준 높은 자연 휴식공간 확충을 통해 주민 삶의 질을 향상 시키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위메프 반값특가, 찰나의 순간에 ‘SOLD OUT’...구매 요령은? [2019/01/22] 
·대한민국 바레인, 이승우의 바람은? '언제 투입될 지 모르지만...' [2019/01/22] 
·현빈 손예진 열애설, 운명이 나타난다면 언젠가는... '그런데 마음대로 안돼?' [2019/01/22] 
·[카타르 이라크] 주목해야 할 선수는 누구?...‘7골’ 알모에즈 알리 [2019/01/22] 
·함연지, 재벌 3세로 받은 혜택은? '마트를 이용할 수 있는데...' [2019/01/22]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