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12-04 21:39:47  |  수정일 : 2020-12-04 21:40:35.950 기사원문보기
박광선, 5년 전 울랄라세션 탈퇴… 소속사 “어머니 위해 장기 이식”

[이투데이 이윤미 기자]

울랄라세션 출신 박광선이 오디션 무대에 도전했다.

울랄라세션 박광선은 4일 방송된 엠넷 ‘포커스’에 출연해 강산에의 ‘할아버지와 수박’을 열창했다. 울랄라세션 박광선은 무대 베테랑답게 음정과 박자, 기타 연주 등 모든 게 완벽했지만 판정단들은 퍼포먼스까지 살렸다면 더 훌륭한 무대였을 것 같다고 아쉬움을 전했다.

박광선은 지난 2015년 울랄라세션을 탈퇴, 솔로 활동을 이어왔다. 당시 소속사는 “과거 어머니를 위해 신장 이식을 한 후 울랄라세션이 ‘슈퍼스타k’ 우승을 하면서 쉼 없이 활동해왔다”며 “휴식기를 거쳐 뮤지컬에 집중, 솔로활동을 준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후 박광선은 “자신감 하락으로 3년간 가수 활동을 중단했었다”며 “뮤지컬과 연극을 하며 무대 경험을 쌓았다. 앞으로 그냥 좋은 사람이 되고 싶다”고 전했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