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11-30 21:29:10  |  수정일 : 2020-11-30 21:30:13.607 기사원문보기
정선아, 롯데마트 안내견 거부 논란 일침…이청아·조권 등 “미쳤나 봐” 분노

[이투데이 한은수]

뮤지컬 배우 정선아가 안내견을 거부해 논란이 된 롯데마트에 분노했다.

30일 정선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아침부터 할 말을 잃었다. 안내견은 일반 애완견이 아니다”라며 최근 논란이 된 롯데마트의 안내견 거부에 대해 일침했다.

앞서 지난 29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롯데마트 잠실점에서 입장을 거부당한 장애인 안내견의 모습이 게재됐다. 글쓴이는 “매니저로 보이는 직원이 봉사자에 ‘강아지를 데려오면 어떡하냐’라며 언성을 높였고 봉사자는 결국 눈물을 보였다”라고 전해 논란이 됐다.

이에 정선아는 “안내견 꼬리가 처져 있고 봉사자분은 그 많은 인파 속에서 얼마나 모욕감이 드셨을지 마음이 아프다”라며 “안내견은 장애인이 동등한 사회의 일원으로 살아갈 수 있게 도와주는 생명줄이다. 고마운 만큼 배려가 필요하다. 무엇보다 기억의 교육이 필요하다”라고 지적했다.

해당 글에는 배우 이청아를 비롯해 김지우와 가수 조권, 전효성, 축구 선구 김영광이 댓글을 통해 동조의 뜻을 전했다. 이들은 “너무 화난다”, “속상하다”, “마음이 아프다”, “미쳤나 보다”라며 안타까움을 드러냈다.

논란이 커지자 롯데마트 측은 “그분들의 입장을 배려하지 못한 점 사과드린다”라며 “이를 계기로 장애인 안내견뿐만 아니라 퍼피워커에 대한 지침 및 현장에서의 인식을 명확히 하고, 동일사례가 발생치 않도록 하겠다”라고 약속했다.

한편 퍼피워커란 시각장애인이나 청각장애인의 안내견이 될 강아지를 생후 7주부터 1년 동안 자신의 집에서 돌봐주는 자원봉사자다. 연예인으로는 가수 겸 작곡가 정재형이 꾸준히 퍼피워커 활동을 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롯데마트 “안내견 매장 입장 거부 사과”
'미우새' 공식입장, 홍진영 하차 하나…논문 표절 논란 후폭풍
라이관린 사과 하루 만에 열애설 제기…"기쁜 소식은 직접 알릴 것" 해명
업텐션 비토, '코로나19 확진'…상태 모른채 '음악중심'·'인기가요' 출연
업텐션 비토 확진, 가요계 비상…악뮤·nct u 등 코로나19 검사 진행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