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11-25 14:46:03  |  수정일 : 2020-11-25 14:44:40.193 기사원문보기
'철인왕후' 신혜선, 음성판정…'설강화'도 촬영 재개 '한숨 돌린 방송가'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철인왕후' 신혜선이 음성판정을 받았다.

25일 소속사 ynk엔터테인먼트 측은 "철인왕후'의 배우 신혜선이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전날 tvn 새 드라마 '철인왕후' 보조 출연자 중 한 명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해당 소식에 '철인왕후'는 촬영을 중단했고, 출연 배우들과 스태프들은 보건 당국 지침에 따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앞서 jtbc '설강화' 측도 보조 출연자가 타 드라마의 코로나19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것을 확인하고는 해당 보조출연자와 접촉한 출연자들을 대상으로 검사를 진행했다. 또한 이 같은 상황을 전달을 받은 23일부터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촬영을 일시 중단했다.

이후 배우 등 스태프들은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고, 촬영을 재개했다.

한편 신혜선이 출연하는 '철인왕후'는 불의의 사고로 대한민국 대표 허세남 영혼이 깃들어 ‘저 세상 텐션’을 갖게 된 중전 김소용과 두 얼굴의 임금 철종 사이에서 벌어지는 영혼가출 스캔들을 다룬 작품으로 오는 12월 12일 첫 방송된다.

[관련기사]
봉태규 음성판정→엄기준 음성판정…'펜트하우스' 촬영 일정은?
김동준 음성판정, 코로나19 확진자와 동선 겹쳐…"걱정 끼쳐 죄송"
박신혜 음성판정, 향후 일정 차질無…코로나19 확진 보조 출연자 인해 '대비 차원'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