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7-31 22:53:49  |  수정일 : 2020-07-31 22:54:12.977 기사원문보기
현빈 송혜교 결별 이유, 입장 표명 미뤘던 배경 "말 못할 스트레스"

[이투데이 이윤미 기자]

현빈과 송혜교가 재교제한다는 루머가 퍼저 놀라움을 안겼다.

31일 중국 웨이보에서 시작된 현빈과 송혜교의 재교제 루머는 양측의 "대응할 가치가 없다"라는 대응으로 일단락됐다.

현빈과 송혜교는 지난 2008년 kbs 2tv 드라마 '그들이 사는 세상'에서 호흡을 맞추며 연인사이로 발전했다. 이후 두 사람은 현빈이 입대를 하며 결별했다고 발표했다.

당시 현빈의 소속사 측은 "2011년 초 결별했다"라며 "그동안 입장을 표명하지 않은 것은 대중이 작품이 아닌 결별에 쏠리는 것을 원치 않았다"라고 밝혔다. 이어 "군 입대 전 개인적인 이슈로 누를 끼치고 싶지 않아 결별 사실을 미뤄왔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현빈과 송혜교 결별이유에 대해서는 현빈의 소속사 측에서 열애설 이후 지나친 관심은 물론 근거없는 결벌설이 계속되는 것에 대한 말 못할 스트레스를 가졌으며 이런 스트레스를 극복할 여유조차 없었던 것이 결별의 이유라고 밝혔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