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7-02 21:42:48  |  수정일 : 2020-07-02 21:43:28.043 기사원문보기
빈지노, 일리네어 레코즈와 결별 논의 중…“나는 새로워지고 싶다”

[이투데이 한은수]

래퍼 빈지노가 일리네어 레코즈와의 결별설에 대해 입을 열었다.

2일 빈지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일리네어와 마무리에 대해 이야기가 오간 건 맞다”이라며 결별설에 대해 인정했다.

앞서 이날 빈지노와 일리네어 레코즈의 전속계약이 만료됐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빈지노는 일리네어가 설립되던 2011년 합류해 약 9년간 함께했다.

오랜 기간 함께한 만큼 이들의 결별 소식에 팬들도 아쉬움을 드러냈다. 특히 양측 모두 결별설에 묵묵부답이었기에 이들의 관계에 더욱 관심이 쏠렸다.

이에 빈지노는 “마무리에 대한 이야기가 오간 것은 맞다. 아쉬운 건 우리가 아직 마무리 짓지 않은 이야기가 일찍 알려져서 슬프다”라며 현재 결정된 사항은 아니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인간관계든 예술이든 편한 자리에서 벗어나는 시도와 결정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그것에 대해 일리네어와 소통을 한 건 맞다”라며 “저는 발전하고 싶은 생각뿐이다. 새로워지고 싶다”라고 결별 이유를 밝혔다.

한편 일리네어 레코즈는 2011년 1월 래퍼 도끼와 더콰이엇이 설립한 힙합 레이블로 빈지노는 같은 해 6월 합류했다. 창립자인 도끼는 지난 2월 일리네어와 이별한 상태다.

[관련기사]
빈지노, 일리네어 레코즈와 계약 만료…더콰이엇과 결별? “묵묵부답”
홍현희 전속계약, '♥' 제이쓴과 '미스터트롯' 이찬원 소속사로…'부부 시너지' 기대
이기홍 사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체결…영화 '메이즈 러너' 통해 얼굴 알린 그 배우!
하연수 앤드마크와 전속계약 체결…"재능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할 것"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