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5-26 18:48:26  |  수정일 : 2020-05-26 18:47:52.177 기사원문보기
황미나 퇴사, ‘연애의 맛’ 출신 기상캐스터…TV조선과 이별 “더 나은 모습으로…”

[이투데이 한은수]

황미나 기상캐스터가 tv조선에서 퇴사한다.

26일 황미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돌아오는 29일 날씨 소식이 여러분께 전해드리는 마지막 기상정보가 될 것 같다”라며 tv조선 퇴사 소식을 전했다.

황미나는 1993년생으로 올해 나이 28세이다. obs를 거처 tv조선으로 이직해 기상캐스터로 활약했으며 지난 2018년 9월에는 tv조선 예능 ‘연애의 맛’에 김종민 소개팅 상대로 출연해 큰 화제를 모았다.

황미나는 “매일 날씨 소식을 전해드릴 수 있어서 진심으로 행복하고 감사했다”라며 “obs와 tv조선에서 함께했던 지난 4년의 시간은 제 인생에서 오랫동안 잊지 못할, 소중한 시간으로 기억될 것 같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그러면서 “하루하루 의미 있는 날들만 가득 채워 더 나은 모습으로 다시 찾아뵙겠다”라며 다음을 기약했다.

[관련기사]
연상은 아나운서, 오늘(5일) 결혼…남편은 금융계 종사자 “시국이 시국인지라…”
김가현 아나운서 나이, '연애의 참견3' 재연배우 "서장훈? 도긴개긴"
이혜성, '설레는 밤' 하차에 전현무와 결혼 언제쯤?…후임은 이현주 아나운서
‘우리말 겨루기’ 엄지인 아나운서, 도전자 편지에 뭉클…진행 10년 만에 처음
펭수 기상캐스터 깜짝 변신…"주말부터 따뜻해진다고 하니 조금만 기다려요, 펭러뷰"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