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5-22 13:46:58  |  수정일 : 2020-05-22 13:48:39.567 기사원문보기
트와이스 작가진, 마룬파이브·레이디 가가와 작업한 '초호화 멤버'…박진영 포함 해외 아티스트 참여

[이투데이 이재영 기자]

트와이스 작가진이 '초호화 멤버'로 주목받고 있다.

jyp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트와이스 신곡 '모어 앤드 모어'(more & more) 작가진이 마룬파이브, 레이디 가가 등 쟁쟁한 뮤지션과 작업한 아티스트들로 꾸려져 화제다.

이번 트와이스 신곡 프로듀싱과 작곡에 참여한 엠엔이케이(mnek)는 '제61회 그래미 어워드'에서 '베스트 r&b 앨범' 부문을 수상한 'h.e.r'의 프로듀서다.

저스틴 트랜터(justin tranter)는 자동차 광고 음악으로 유명한 dnce '케이크 바이 디 오션'(cake by the ocean),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인 '빌보드 핫 100'에서 1위를 차지한 셀레나 고메즈의 '루즈 유 투 러브 미'(lose you to love me), 미국 록 밴드 이매진 드래곤스의 대표곡 '빌리버'(believer) 등을 만든 대세 작곡가다.

줄리아 마이클스(julia michaels) 역시 마룬파이브와 레이디 가가 등 세계적인 스타와 호흡을 맞춘 바 있으며, 국내에서 큰 사랑을 받은 앤 마리의 '2002' 곡 작업에도 참여한 바 있다.

스웨덴 출신의 자라 라슨(zara larsson)은 밴드 클린 밴딧과 함께한 곡 '심포니'로 영국 싱글차트 1위를 차지했고, 지난해 6월 방탄소년단과 협업해 주목받았다.

여기에 jyp엔터테인먼트 수장이자 대표 프로듀서인 박진영이 편곡과 작사를 맡아 트와이스의 신곡 작가진으로 힘을 보탰다.

이에 이번 트와이스 새 미니 9집 앨범 '모어 앤드 모어'에 관심이 쏠린다.

한편, 초호화 멤버로 구성된 작가진이 이름을 올린 트와이스의 신곡 음원은 6월 1일 오후 6시 공개되며 음반은 11일부터 예약 판매 중이다.

[관련기사]
트와이스, 'k팝 걸그룹 최초'로 유튜브 오리지널 발매…29일 첫 공개
트와이스 채영, 저스틴 비버와 협업 원해 "k팝 자부심…그 중심에 우리도 있길 바라"
나띠 누구? 태국 출신…'트와이스' 합류 실패 후 5년 만의 데뷔 "아직도 열아홉"
트와이스 출연 확정, 이거 실화? ‘6시 내고향’ 출격…시골 모내기 예약 ‘기대’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