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2-08 13:14:24  |  수정일 : 2019-12-08 13:15:49.737 기사원문보기
‘나 혼자 산다’ 이장우, 뚱뚱한 체질에 웃지 못할 루머…“임수향 밥 안 뺏어 먹어”

[이투데이 한은수]

배우 이장우가 매일이 다이어트 중이라고 고백했다.

6일 방송된 mbc ‘나혼자산다’에는 배우 이장우가 출연해 집 안에 꾸며진 운동방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이장우는 “원래 뚱뚱한 체질이다. 먹는 것도 좋아하는데 6개월을 하루에 사과 하나만 먹고 지내니 너무 불행하더라”라며 “최근엔 식단 조절보다 운동방에서 관리한다. 배우라는 직업을 위해 70kg대를 유지 중”이라고 밝혔다.

이장우는 과거 살이 붙는 체질로 인해 웃지 못할 루머에 시달리기도 했다. 그는 kbs2 드라마 ‘하나뿐인 내 편’ 출연 당시 불어난 살로 인해 시청자로부터 “상대 배우 유이의 밥 빼앗아 먹는 거 아니냐”라는 이야기도 들었다.

이에 이장우는 다이어트를 선언했고 다음 작품인 mbn 드라마 ‘우아한 가’에서 날씬한 모습으로 등장했다. 당시 이장우는 아직도 상대 배우 임수향의 밥을 빼앗아 먹는 게 아니냐는 이야기를 하신다. 지금은 안 빼앗아 먹는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관련기사]
‘2018 kbs 연기대상’ 우수상 이상우 “소연아 사랑해”…이장우 “40% 도와달라”
이장우 "드디어 전역, 기쁘고 아쉽다"…가수·배우·mc 등 '종횡무진' 활약 예고
나비, 드레스 자태 비결은?…유튜브서 공개한 '족발 다이어트'
신동, '116kg→99kg' 17kg 감량 성공…다이어트 전·후 보니
문희준 17kg 감량→유재환·다나도 다이어트 성공…'쥬비스 다이어트 가격' 관심↑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