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6-07-10 18:22:33  |  수정일 : 2016-07-10 18:25:13.520 기사원문보기
'판타스틱 듀오' 양희은 눈물…박미선 "그만큼 심금 울렸다는 것"

[이투데이 안현희]

'판타스틱 듀오' 가수 양희은이 눈물을 흘렸다.

10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판타스틱 듀오'에는 양희은이 '판듀를 찾아라' 무대로 '포차 김광석' '사당동 쌍보조개' '꽃보다 예순' 세 팀이 출연했다.

'사당동 쌍보조개'는 패널 박미선의 "19살의 양희은이라고 생각한다. 꼭 뽑혔으면 좋겠다"의 적극적인 지지를 받으며 무대에 올랐다.

또 '포차 김광석'은 김광석과 높은 흡사율을 나타내며 많은 관심을 이끌어냈다.

'꽃보다 예순'은 한 팀으로 이뤄진 중년층의 밴드다. 양희은과 같은 동년배로 공감대를 형성할 부분이 높다는 평가를 받았다.

세 팀과 양희은의 무대가 끝난 후 양희은은 자신도 모르게 눈물을 흘렸다. 이를 본 박미선은 "양희은 씨가 원래 잘 안운다. 그만큼 이번 무대가 심금을 울렸다는 것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sbs '판타스틱 듀오'는 일요일 오후 4시 50분에 방송된다.

[관련기사]
'판타스틱 듀오' 양희은 '판듀를 찾아라'에 김영철 깜짝 출연 '깨알 성대모사'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