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2-24 16:56:58  |  수정일 : 2020-02-24 16:56:19.397 기사원문보기
'쌍용 더 플래티넘 서울역' 오피스텔, 26일 청약 개시

[이투데이 문선영 기자]

쌍용건설은 지난 21일 문을 연 '쌍용 더 플래티넘 서울역' 견본주택에 사흘간 2000명 이상의 방문객이 몰렸다고 24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에도 불구하고 견본주택에 방문객이 몰린 것은 서울 중림동 일대에 17년 만에 새로운 오피스텔이 들어선다는 희귀성 때문이라고 쌍용건설은 설명했다. 또한 인근 종합병원과 호텔, 대학, 관공서 등 풍부한 배후수요도 수요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서울 중구 중림동에 들어서는 쌍용 더 플래티넘 서울역은 지하 7층~지상 22층 1개 동 규모에 전용면적 17~32.74㎡의 오피스텔 576실로 전 호실이 복층으로 설계된다.

쌍용건설 관계자는 "이 곳은 서울역 종합개발계획의 핵심인 북부역세권 개발과 지하 복합환승센터 구축의 수혜지"라며 "아파트와 달리 청약가점과 관계가 없고, 분양가 상한제 등 정부의 규제에서도 자유로워 실수요는 물론 투자자들의 관심도 높다"고 말했다.

쌍용 더 플래티넘 서울역은 오는 26~27일 청약 신청을 받고 다음 달 4일 당첨자를 발표, 5일부터 이틀간 정당계약을 체결한다. 분양가는 2억7000만 원~3억1000만 원이다. 입주는 2023년 4월로 예정돼 있다.

[관련기사]
쌍용건설, '송파 최초 리모델링' 아남아파트 내년 착공
김석준 쌍용건설 회장 "타사와 차별화되는 확고한 영역 구축할 것"
쌍용건설, 정기 임원 인사 단행…안국진 신임 부사장 선임
삼성물산, 작년에 6개국서 수상…쌍용건설 등도 해외서 인정
쌍용건설, ‘쌍용 더 플래티넘 서울역’ 오피스텔 이달 분양

IT/과학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