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0-04 09:43:41  |  수정일 : 2019-10-04 09:43:41.960 기사원문보기
이케아, 강동 고덕비즈밸리에 입점 확정

[이투데이 이신철 기자] 서울 강동구 고덕동 고덕비즈밸리에 세계적인 가구기업인 이케아(ikea)가 들어선다.

강동구청은 지난 2일 고덕비즈밸리 내 유통판매시설용지에 대한 서울주택도시공사(sh) 민간사업자 공모에서 ‘이케아코리아-jk미래컨소시엄’이 선정돼 이케아코리아 입점이 확정됐다고 3일 밝혔다.

구청이 2015년 이케아와의 입주 의향 양해각서(mou) 체결한 이후 4년 만에 결실을 본 것이다.

이번 용지 공급은 유통판매시설용지 1블록(강동구 고덕동 353-23일원, 3만5916㎡)에 대해 진행됐다. 지난달 24일 사업신청서 접수를 마감해 지난 2일 sh공사 선정심의위원회의 평가를 거쳐 최종 입점기업이 확정됐다.

해당 용지는 건폐율 60% 이하, 용적률 400% 이하를 적용해 초대형 유통판매시설을 지을 수 있는 곳이다. 2024년 준공을 목표로 이케아코리아를 비롯해 영화관·쇼핑몰·오피스 등으로 구성된 대형복합시설로 개발된다.

이케아가 들어설 고덕비즈밸리에는 유통판매시설과 호텔컨벤션 센터, r&d 센터 등 150여 개 기업이 입주 예정이다. 준공되면 경제 유발 효과 9조5000억 원, 직·간접적 고용 창출 3만 8000명 등 지역경제 활력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구청은 내다보고 있다.

[연관기사]
'성장세 주춤' 이케아코리아, "12월 기흥점ㆍ내년 1분기 동부산점 오픈"

IT/과학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