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1-25 22:27:59  |  수정일 : 2020-01-25 22:30:10.327 기사원문보기
해남서 주택 화재…태국인 3명 숨져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전남 해남의 김 공장 숙소에서 불이 나 태국인 노동자 3명이 숨졌다.

25일 오후 3시 37분쯤 해남군 현산면의 외국인 노동자 숙소로 사용하던 한 단독주택에서 불이 났다.

불이 나자 소방당국은 소방차 10대와 119 구조 대원 25명을 투입해 진화에 나섰다. 불은 숙소 내부를 태운 뒤 진화됐으나 욕실에서 2명, 거실에서 1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숨진 외국인들은 모두 30대 중반으로 남성 2명과 여성 1명으로 확인됐다.

이들은 21일 오후부터 이곳에서 머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아침부터 싸우는 소리가 났는데, 불이 날 당시 폭발음은 들리지 않았다"라는 이웃 주민 진술을 토대로 방화 가능성을 염두에 두고 국립과학수사연구원, 소방당국과 정확한 화재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관련기사]
“설 연휴 안전하게 보내세요”…서울시, 화재 특별경계근무 돌입
대구서 '택배차량 화재'…주행 중 화재 발생, 인명피해는 없어
천안 다가구주택서 화재 발생…아버지와 5살 아들 숨져
'답 없는' ess 화재...잇따른 "원인불명"에 불확실성↑
일산 산부인과 1층에서 화재 발생, 산모 11명 병원 이송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