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11-26 07:49:06  |  수정일 : 2020-11-26 07:50:32.327 기사원문보기
미국, 틱톡 매각 시한 일주일 추가 연장...내달 4일까지

[이투데이 김서영 기자] 미국이 중국 동영상 공유 앱 틱톡의 매각 명령 시한을 일주일 연장했다.

25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는 틱톡의 모기업인 중국 바이트댄스에 틱톡 매각 시한을 내달 4일까지로 연장해줬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8월 14일 ‘90일 이내에 미국 기업에 틱톡을 매각하지 않으면 틱톡의 미국 내 거래를 금지하겠다’는 내용의 행정명령에 서명, 지난 12일을 매각 시한으로 제시한 바 있다.

그러나 매각 협상이 진행 중인 점을 고려해 시한을 15일 더 연장, 27일로 늦춘 데 이어 다시 일주일 더 기한을 준 것이다.

바이트댄스는 틱톡의 미국 내 사업 매각을 두고 월마트·오라클과 협상을 진행 중이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