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3-03-19 18:57:16  |  수정일 : 2013-04-21 17:36:10.753 기사원문보기
고백, 이젠 페이스북으로 하세요
(아시아투데이= 경림 기자 jinglin@asiatoday.co.kr)
페이스북 자백 페이지가 대세라고 로이터 통신이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사진= 뉴시스

아시아투데이 경림 기자 = 미국 청소년들 사이에서 최근 페이스북을 통한 고백이 유행처럼 번지고 있다.

로이터 통신의 18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미 고등학교, 대학교 등 학생을 대상으로 한 페이스북 페이지에 익명의 고백 또는 자백을 하는 글이 이어지고 있다.

예를 들어 "나는 빨래 도둑이다", "** 거리에 달린 현수막은 내가 걸었다" "벽보에 낙서한람은 나" 등 자신의 비밀을 폭로하는 내용이다. 

이 통신은 익명성이 인기의 원인이라고 지목하면서도 인솔 교사와 학교 관계자들은 실제 피해 사례, 악성 댓글 등을 우려하고 있다고 전했다. 

플로리다 주 애틀랜틱 대학 관계자는 "고백 페이지를 통해 왕따나 실제 범죄 사례를 조사하고 있다"면서 "오히려 새로운 피해자를 낳을 수도 있는 공간"이라고 지적했다.    


{ ⓒ '글로벌 종합일간지' 아시아투데이 }


경제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