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경일보] 최초 작성일 : 2013-03-19 00:06:05  |  수정일 : 2013-03-19 00:17:53.653
신한카드, 부가 혜택 골라 쓰는 '큐브' 카드 출시
[재경일보]
[재경일보 전재민 기자] 신한카드가 필요에 따라 18개의 카드 부가 혜택 중 자신이 원하는 것을 선택해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앱)처럼 자유롭게 넣고 뺄 수 있도록 해주는 '큐브'를 출시했다.

신한카드는 대형 할인점, 백화점, 온라인쇼핑몰, 통신, 교육, 홈쇼핑, 병원, 약국, 음식·주점, 택시·KTX 등 생활친화 선택 서비스 9개 업종 가운데 최대 5개에서 결제일에 이용금액의 5% 할인을 받고, 추가 요금을 내면 커피전문점, 영화관, 편의점, 베이커리, 피자, 아이스크림, 도넛, 패밀리레스토랑, 골프 등 9개 업종(콤보) 중 선택한 최대 2개 항목에서 1년간 추가 할인을 받을 수 있는 신개념 상품 '큐브'를 18일 출시했다.

콤보 할인혜택 변경은 연간 3회 가능하며, 콤보의 수는 계속 추가될 예정이다.

콤보 선택에 따른 할인은 전월 신용판매 이용금액에 따라 최대 7만원까지 받을 수 있으며, 전월 실적이 30만원이 넘으면 2만원 이상 이용 시 포인트 사용이나 중복할인일 때를 제외하고 한 달에 5번 1000원 미만의 잔돈을 깎아준다.

이 카드의 특징은 고객이 필요에 따라 할인혜택이 있는 모든 서비스를 수시로 바꿔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이다.

연회비는 일반형이 1만원, 플래티늄샵이 3만5000원이다. 콤보서비스 사용료는 최소 7900원에서 최대 2만4900원이다.

신한카드 관계자는 "스마트폰에 앱을 자유롭게 추가, 삭제하듯 서비스를 손쉽게 선택할 수 있는 카드"라며 "고객의 편의성을 높이는 것은 물론 카드 발급 비용도 절감할 수 있다"고 말했다.
전재민 기자
Copyrights ⓒ '경제를 읽는 바른 시각' 재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금융/보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