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7-17 22:32:34  |  수정일 : 2019-07-17 22:33:20.020 기사원문보기
파주시, 볼거리 제공 위한 도라전망대 두 번째 작품전
▲ 파주시, 볼거리 제공 위한 도라전망대 두 번째 작품전.(사진제공.파주시)
(파주=국제뉴스) 이운안 기자 = 파주시는 3월부터 도라전망대 신축 개관을 기념해 릴레이 기획전시를 진행하고 있다.

▲ 도라전망대.
이번 전시는 파주시와 육군본부가 함께 주최하고 '사단법인 우리의 소원'이 주관해 회화 15점 및 설치 작품 프로젝트에 참여한 예술가들과 1세대 이산가족들의 인터뷰 영상 등을 전시하고 있다.

이산가족 어르신들과 예술가들이 함께 평화의 메시지를 담아 통일을 소망하고 준비하는 평화예술프로젝트이다.

'남북이산가족 예술프로젝트그리운 얼굴'이라는 주제로 6월 24일부터~ 8월 31일까지 비무장지대(DMZ) 내에 위치한 도라전망대에서 개최하고 있다.

첫번째는 'DMZ 경계에서 평화와 생태를 그리다'라는 주제로 양서경 작가의 작품을 3월부터 2개월간 전시회를 개최 한 바 있다.

주말에는 외국어 가능한 중ㆍ고등학교 10명의 학생들이 일일 도슨트(전시물을 설명하는 안내인) 자원봉사를 실시해 외국 관광객이 단순한 작품 관람에서 벗어나 전시회 목적과 취지를 자세하게 들을 수 있어 외국인들에게도 관람 편의 제공하고 있다.

또한 자원봉사 학생들의 요청에 의해 여름 방학기간에는 주말뿐만 아니라 평일에도 도슨트 자원봉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전시회가 열리는 도라전망대는 파주시가 92억 원을 투입해 지난해 10월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2천143㎡규모로 신축 개장했으며 비무장지대는 물론 개성공단과 개성시내, 송악산까지 조망할 수 있는 대표적인 평화ㆍ생태 관광지다.

박준태 파주시 관광사업소장은 "국내외 관광객 및 여름방학을 맞이한 학생들이 DMZ 안보관광 뿐만 아니라 전시회를 관람해 이산가족의 아픔을 공유하고 평화를 되새기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파경' 송중기·송혜교, 임신 의견 차로 갈등? "빨리 낳고 싶어 했는데…" 고민 [2019/07/16] 
·"믿고 싶지 않다…오보이길 바랄 뿐" 하태경, 정두언 전 의원 사망에 애통한 마음 표현 [2019/07/17] 
·'성폭행 의혹' 김준기 전 회장, 허벅지 '더듬' 영상 3편有 "100억 이상 요구…동의해 만져" [2019/07/16] 
·"이재명 술잔 피하지 않더라"…도의원 135명과 첫 만찬 [2019/07/16] 
·발리 지진, 산산조각난 힌두 사원 [2019/07/1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