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경제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3-02-26 11:14:00  |  수정일 : 2013-02-26 11:34:11.137 기사원문보기
현대중공업, 40MW 규모 풍력터빈 수주

[경제투데이 안광석 기자] 현대중공업(대표 이재성)이 영암 풍력발전단지에 총 40mw 규모의 풍력터빈을 공급한다.

현대중공업은 최근 대명지이씨(gec)와 영암 풍력발전단지에 2mw 풍력터빈 20기를 공급하는 기자재 납품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는 지금까지 국내업체가 우리나라 육상 풍력단지 조성을 위해 계약한 공사 중 최대 규모다. 이번에 수주한 풍력터빈은 낮은 풍속에도 발전효율이 높은 것이 장점으로, 오는 7월부터 납품될 예정이다.

전라남도 영암군 금정면 일대에 조성되는 영암 풍력발전단지는 2mw급 풍력터빈 20기 총 40mw 규모로 건설된다. 올해 11월 상업운전을 개시해 약 3만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전력을 생산할 계획이다.

현대중공업은 풍력터빈의 공급 및 시운전 외에 유지보수 계약 체결도 추진하고 있어 향후 추가적인 수익도 기대된다.

현대중공업 관계자는 “자체 개발 중인 5.5mw 해상풍력터빈 시제품을 올해 안으로 제주도에 설치할 예정”이라며 “해상풍력 시장 공략에도 적극 나설 계획”이라고 밝혔다.


안광석 기자 novus@


[투데이 주요뉴스]
☞ 쌍용건설, 오늘 워크아웃 신청…28일 부도 피할 듯
☞ 박근혜 대통령 “창조경제 중심은 과학기술·it산업”
☞ [취재수첩]끝나지 않은 한진중공업 사태
☞ 보아 이어커프, 독특한 귀걸이의 정체는?
☞ 빅토리아 해명 “사진 속 인물은 최강창민, 열애설은…”
☞ 지나 시스루 앞머리, 청순미 철철 ‘유행 예감’


[핫!리얼영상]  [달달한(?)포토]  [연예가 화제]

☞ 최신 뉴스, 영상, 포토를 내 홈페이지에 무료로 사용하는 방법!


<©경제투데이(www.eto.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제보 및 보도자료 press@>

산업/기업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