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토마토] 최초 작성일 : 2017-09-26 09:18:46  |  수정일 : 2017-09-26 09:20:01.740 기사원문보기
KB액티브배당, 3년 수익률 43.24%…배당주 펀드 1위
[뉴스토마토 김보선 기자] KB자산운용은 대표 배당주펀드인 ‘KB액티브배당펀드’가 고수익 성과를 내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KB액티브배당펀드’의 3년 수익률은 43.24%로 배당주펀드 중 1위다. 같은 기간 국내 액티브펀드(6.24%), 배당주펀드(17.25%)에 비해 월등히 높다. 
 
‘KB액티브배당펀드’는 2010년 8월 출시된 KB자산운용의 대표 배당주펀드로 2015년 9월부터 윤태환 매니저가 운용하고 있다. 설정액은 1271억원 규모다.
 
KB액티브배당펀드는 투자대상 기업 중 배당 매력도가 높은 기업을 중심으로 투자한다. 연초 이후 수익률은 19.3%, 최근 1년 23.21%, 5년 60.3%, 설정 이후 124.81% 등 매년 배당과 함께 꾸준한 성과를 쌓아가고 있다.
 
8월초 운용보고서를 기준으로 삼성전자(22%), SK이노베이션(5%), KB금융(4.6%), SK하이닉스(4.6%) 등에 주로 투자하고, 섹터별로는 최근 각광받는 IT 비중이 31.73%로 가장 높고 금융(16.72%), 경기소비재(10.25%) 등에 함께 투자한다.
 
펀드를 운용하고 있는 윤태환 KB자산운용 매니저는 “연 2% 이상의 배당과 연 5% 이상의 이익증가가 가능한 기업을 발굴한다”며 “매년 1위를 목표로 하지 않고, 꾸준한 상위 20%의 성과를 추구한다”고 설명했다.
 
김보선 기자 kbs7262@etomato.com
 

증권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