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4-01-13 13:43:47  |  수정일 : 2014-01-13 13:47:35.917 기사원문보기
훈련소 강제 퇴소 왕기춘, 이력에 관심 UP… 누구?

[이투데이 김우람기자]

2008년 베이징올림픽 은메달리스트인 유도선수 왕기춘(25·양주시청)이 13일 4주간 기초군사훈련을 받는 도중 휴대전화를 사용해 훈련소에서 퇴소됐다. 이 소식이 알려지면서 그의 이력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

전북 정읍 출생인 왕기춘은 서울체육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용인대학교를 거쳐 포항시청 유도 실업팀에 입단했다. 현재 양주시청 소속이다. 2007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열린 2007년 세계 유도 선수권 대회 남자 73kg급 결승전에서 2006년 유럽 챔피언인 아제르바이잔의 엘누르 맘마들리를 연장 접전 끝에 다리잡아메치기 효과로 누르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2008년 5월에는 아테네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이원희를 꺾고 2008년 베이징올림픽 출전권을 획득했다. 베이징올림픽에 참가한 왕기춘은 어렵사리 결승까지 진출했다. 그러나 2007년 세계 대회 결승전에서 맞붙은 바 있던 세계랭킹 1위 아제르바이잔의 엘누르 맘마들리와 결승전에서 다시 만나 경기 시작 13초 만에 한판으로 패배했다.

한때 이원희가 세운 48연승을 갈아치우고 53연승으로 세계 기록을 보유하기도 한 그는 2010년 1월 16일 수원 월드마스터스 2010 남자부 73㎏급 2라운드에서 일본의 아와노 야스히로에게 밭다리 걸기 한판으로 패배하여 연승 기록이 멈췄다.

한편 왕기춘은 영창 징계에 따른 교육시간 미달로 앞으로 육군훈련소에 재입소해야 한다.

[연관기사]
왕기춘, 군 훈련소 휴대전화 발각 전말 알고보니..."같은 분대 동료가..."
왕기춘, 8일간 '영창' 처분…무슨 일?
교보문고 책트리 등장, 시설 퇴소 아동 자립 지원
이영표 은퇴 기자회견, "수비불안의 중심에 내가 있었다"


[AD]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