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아시아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3-02-16 15:09:13  |  수정일 : 2013-02-16 15:10:27.110 기사원문보기
이정재, "친구 Y 죽기 전 게이 그만하라고 만류" Y=우종환?
(아시아투데이= 이슈팀 issue@asiatoday.co.kr)

우종환 이정재
우종환 이정재  우종환 이정재

아시아투데이 이슈팀 = 이정재가 이니셜로 언급한 절친으로 고(故) 우종완이 거론되고 있다. 

최근 한 매체는 이정재가 잡지와의 인터뷰에서 "얼마 전 사랑하는 친구 y를 하늘나라로 떠나보냈다"며 "y한테 게이 좀 그만하라고 만류했다"고 했던 사실을 보도했다. 

또 인터뷰에서 이정재는 "데뷔 때 나도 게이 매니저 때문에 루머로 맘고생을 했다"는 고백도 털어놨다.

이정재는 y라고 언급했지만 이가 우종완일 것이라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누리꾼들은 "y가 누구냐?" "섣부른 추측은 금물이다", "y가 우종완이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

실제로 이정재와 고 우종완은 이정재가 데뷔 전부터 알고 지낸 둘도 없는 사이로 우종완은 2012년 9월15일 자택에서 목을 매 숨졌다.

 


{ ⓒ '글로벌 종합일간지' 아시아투데이 }

방송/드라마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