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9-15 14:28:03  |  수정일 : 2020-09-15 14:30:55.780 기사원문보기
수원삼성, '세계 알츠하이머의 날' 맞아 특별 유니폼 착용

수원삼성이 오는 16일 포항과의 홈경기에서 치매를 앓고 있는 환자와 그 가족을 응원하는 특별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수원은 포항전에 치매 투병 어르신들이 직접 손글씨로 쓴 이름이 마킹된 특별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출전할 예정이다.

'세계 알츠하이머의 날'을 맞아 진행되는 본 이벤트는 아름다운재단의 치매가정지원캠페인 '이름을 잊어도'의 일환으로, 치매 어르신이 자신의 이름을 잊어도 정체성은 잃지는 않기를 바라는 바람이 담겨 있다.

이는 인지능력 재활치료를 하는 치매 어르신이 가장 많이 쓰는 글은 자신과 가족의 이름이라는 점에서 치매 환자와 그 가족들을 응원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수원은 2019년 국내 프로스포츠구단 최초로 아름다운재단과 함께 이름을 잊어도 캠페인을 진행하여 수익금 전액을 기부했으며 올해도 그 인연을 함께 이어가게 됐다.

한편, 수원 선수들이 포항전 경기에 입고 뛴 실착 유니폼은 추후 경매를 통해 팬들에게 판매될 계획이며 수익금 전액은 아름다운재단에 기부될 예정이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집사부일체 사과, 방송서 무슨 말을? [2020/09/15] 
·신서유기 촬영시작, 첫 등장부터 폭소? [2020/09/15] 
·기안84 복귀, 오랜만에 스튜디오에... [2020/09/15] 
·서현진 출연검토, 제안받은 역할은? [2020/09/15] 
·이민정 종영소감 들어보니... [2020/09/15] 

국내 기타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