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STN] 최초 작성일 : 2020-10-31 13:36:58  |  수정일 : 2020-10-31 13:36:55.937 기사원문보기
쓰러진 네이마르, 자진 교체 요청…다리 근육 부상 전망

네이마르 다 실바
네이마르 다 실바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파리 생제르망 FC의 네이마르 다 실바(28)가 쓰러졌다.



PSG는 29일 오전 2시 55분(한국시간)부터 터키 마르마라지역 이스탄불에 위치한 바샥셰히르 파티흐 테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이하 UCL) 조별리그 H조 2차전 이스탄불 바샥셰히르 FK와의 경기를 치르고 있다.



이날 원정이기는 하지만 야심차게 승리를 노리는 PSG다. 하지만 전반 기회를 만들고도 득점에 실패하며 전반을 0-0으로 마쳤다.



무득점에 더해 PSG는 또 다른 악재까지 안았다. 바로 에이스 네이마르의 부상. 네이마르는 전반 19분 상대 선수와 경합 후 다리에 불편함을 보이더니 전반 23분 결국 교체됐다. 선수가 직접 손을 돌리며 교체 요청을 해 가볍게 넘길 상황이 아닌 것으로 전망된다.



네이마르의 자세와 제스처로 미뤄보아 근육 부상이 유력한 상황. UCL 및 리그 제패를 노리는 PSG에 큰 악재가 될 것으로 보인다.



사진=뉴시스/AP



STN스포츠=이형주 기자



total87910@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이형주 기자 / total87910@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축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