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N] 최초 작성일 : 2019-09-11 14:18:34  |  수정일 : 2019-09-11 14:21:16.140 기사원문보기
벤투호, 내달 10일 화성에서 월드컵 예선 2차전










[STN스포츠=이상완 기자]



대한축구협회(KFA)가 축구 국가대표팀과 22세 이하(U-22) 대표팀의 10월 일정을 확정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국가대표팀은 다음달 10일(목) 저녁 8시 경기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에서 202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2차전을 갖는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U-22 대표팀도 내달 11일(금)과 14일(월) 저녁 8시 우즈베키스탄과 친선 2연전을 갖는다. 장소는 각각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과 천안종합운동장이다. 이로써 화성에서는 국가대표팀과 U-22 대표팀 경기가 연이틀 펼쳐진다.



스리랑카전은 월드컵 2차예선 첫 홈경기다. 벤투호는 투르크메니스탄전에 이어 2연승에 도전한다. 스리랑카는 월드컵 2차 예선에 16년 만에 올라온 복병이다. 투르크메니스탄과 홈경기(5일)에서 0-2, 북한전(10일)에서 0-1로 패했다. 역대전적은 1979년 '박대통령컵 쟁탈 국제축구대회'에서 한번 만났으며 6-0으로 승리했다. 대표팀은 스리랑카전에서 기분 좋은 승리를 거두고 북한 원정을 떠나는 것이 최고의 시나리오다.



김학범호도 아시아축구연맹(AFC) 23세 이하(U-23) 챔피언십을 앞두고 전력을 극대화한다. 시리아와 평가전이 취소되면서 10월 우즈베키스탄과 2연전이 더욱 중요해졌다. 우즈베키스탄은 F조 1위로 AFC U-23챔피언십 본선에 진출했다. U-23 대표팀간 가장 최근 경기는 지난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8강전으로 연장 혈투 끝에 4-3으로 승리했다. 내년 1월 태국에서 개최되는 AFC U-23 챔피언십은 올림픽 예선을 겸해 열려 상위 3개팀이 2020 도쿄올림픽 진출권을 갖는 중요한 대회다.



한편, 남자 국가대표팀 스리랑카전 입장권은 20일(금)부터 U-22 대표팀 우즈베크 2연전 입장권은 25일(수)부터 판매될 예정이다.



사진=KFA



bolante0207@stnsports.co.kr







▶[공식 인스타그램] [공식 페이스북]



▶[K팝 아이돌 연예 뉴스 보기]



▶[유럽 축구 4대 리그 뉴스 보기]



이상완 기자 / bolante0207@stnsports.co.kr
Copyright ⓒ STN SPORTS,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STN SPORTS 바로가기]

기사제공 : STNSTN 기사 목록
축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