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11-24 22:37:35  |  수정일 : 2020-11-24 22:37:39.880 기사원문보기
NC 다이노스, 창단 9년 만에 한국시리즈 우승 '쾌거'…MVP는 양의지

[이투데이 유정선 기자]

nc 다이노스(이동욱 감독)가 한국시리즈에서 창단 9년 만에 첫 우승을 거머쥐었다.

nc 다이노스는 24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프로야구 한국시리즈(ks) 6차전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에서 4대2로 승리를 거두며, 창단 9년 만에 한국시리즈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이날 nc는 7전 4승제 한국시리즈에서 전적 4승 2패로 우승을 확정 지었다.

지난해 우승팀 두산은 2017년, 2018년, 2020년 준우승에 머무르며 아쉬움을 삼키게 됐다.

소문난 야구광인 김택진 엔씨소프트 대표는 2011년 엔씨 구단을 창단했고, 이날 창단 첫 우승도 현장에서 지켜본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이날 mvp는 양의지에게 돌아갔다.

[관련기사]
"택진이형은 승리요정?"…nc, 한국시리즈 4차전 승리로 승부 원점
박빙 한국시리즈 4차전 5100석 매진···한국시리즈 28경기 연속 매진
이랜드, 랜섬웨어 공격에 영업 중단…nc백화점 등 23곳 ‘무슨 일?’
sk머티리얼즈, oled 소재 사업 진출…日 jnc와 합작사 설립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