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2-15 05:40:30  |  수정일 : 2019-12-15 05:42:26.680 기사원문보기
산림청, '목재 지속가능에 관한 법률'…'일부 개정, 공포'
(대전=국제뉴스) 안종원 기자 = 산림청은 "목재의 지속가능한 이용에 관한 법률의 일부를 개정, 공포했다"고 밝혔다.

해당 법률 개정은 국민생활과 기업 활동에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는 신고 민원의 신속한 처리와 적극행정을 유도하여 국민 편의를 증진하고 행정 투명성을 확보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개정 내용은 ▲수입목재ㆍ목재제품의 수입신고 및 목재생산업 등록 변경 신고의 신고수리간주제 도입 ▲목재제품 조사?검사 시 사전통지제 도입 ▲수입신고 검사기관 지정 기준 및 절차 ▲수입신고 검사기관 임직원의 벌칙 적용 등의 내용이 포함되어 있다.

신고수리간주제는 검사기관이 목재 또는 목재제품의 수입 등의 신고를 받은 경우 일정기간 이내(수입신고는 3일, 목재생산업 등록 변경신고는 15일)에 신고수리 여부를 신고인에게 알려야한다.

그런데, 그 기간 내에 신고수리 여부나 처리기간의 연장을 신고인에게 통지하지 않은 경우에 신고를 수리한 것으로 간주하는 제도이다.

목재제품을 수거하여 조사ㆍ검사 하거나 관련서류를 열람하려는 경우에는 조사ㆍ검사 7일전까지 목적ㆍ일시 등을 포함한 조사계획을 관계인에게 통지해야한다는 내용도 명시됐다.

또한, 수입목재ㆍ목재제품의 검사기관을 공공기관 또는 정부출연 연구기관 중에서 지정하도록 하고 검사기관 임직원의 벌칙을 공무원에 준하여 적용했다.

이종수 목재산업과장은 "신고수리간주제와 사전통지제 도입으로 국민의 불편을 해소하고 행정의 공정성을 높여 국민 신뢰가 향상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펭수 정체, 왜 못 밝히나? 외교부 입장 들어보니... [2019/12/14] 
·유아, 오빠도 유명 안무가? ‘소녀시대’ 효연의 파트너였다 [2019/12/14] 
·민족사관고등학교, 국내대학vs해외대학 목표로 반 나뉘어..‘작년에만 서울대 33명’ [2019/12/14] 
·현동은=김동은, 체지방은 표준이하? ‘그렇게 많이 먹는데도’ [2019/12/14] 
·‘썸바디2’ 재방송 화제인 이유? ‘또다시 혼자 남은 이예나’ 마지막은 어떻게 될지 [2019/12/14] 

 


사회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