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1-14 11:09:02  |  수정일 : 2020-01-14 11:07:17.037 기사원문보기
심재철 "민주당 피눈물 흘릴 날 도래할 것"
▲ 심재철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비례자유한국당 명칭 사용 불가 결정을 내린 중앙선거관리위원회의 책임을 추궁할 것이라고 말하고 있다.
(서울=국제뉴스) 구영회 기자 = 심재철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더불어민주당이 검경수사권 조정법안을 날치기 처리하고 나서 변사또처럼 잔치를 벌이며 웃음소리를 보이고 있지만 그들의 눈에서 피눈물이 흘릴 날이 도래할 것"이라고 말했다.

심재철 원내대표는 14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그들은 어제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부와 공공수사부를 공중분해 시켰고 정권은 조국 가족, 유재수 감찰 무마 사건 등 검찰 책임자들을 전부 좌천시키는 인사폭거를 자행했다"고 강력하게 정부여당을 비판했다.

심재철 원내대표는 "조국 가족에 대한 검찰수사 과정의 인권침해가 있었는지 조사해달라는 국민청원이 있었는데 이 청원을 청와대가 국가인권위원회에 전달해 이제는 인권위까지 동원해 검찰을 압박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요즘 청와대는 국민과 민생대신 살아있는 권력 범죄 은폐와 검찰수사 차단에만 골몰하며 민생 1번지가 되어야 할 청와대가 꼼수 1번지가 된다"고 밝혔다.

심재철 원내대표는 "'비례자유한국당' 명칭 사용 불가 결정을 내린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이해찬 대표를 비롯해 이 정권이 압박하자 권력에 굴복했다"며 "중립적이어야 할 선관위가 정권의 하수인으로 전락했다"고 힐난했다.

아울러 "'비례' 글씨를 선관위가 멋대로 해석해 불허한 것은 헌법이 보장하고 있는 정당설립의 자유침해"라며 그 책임을 추궁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엑소 갤러리, 첸 결혼+혼전임신 소식에 대한 반응은?! [2020/01/13] 
·엑소 첸 김종대, 나이 스물 아홉 결혼 결심 '임신소식도 함께' [2020/01/13] 
·[기획보도]인천시 연수구, 3대 비전-6대 구정운영방향 '순항' [2020/01/13] 
·장동건♥, 고소영 SNS 하는 이유? '가족과의 시간, 사진으로 남기기 위해' [2020/01/13] 
·윤화섭 안산시장 "수소시범도시 사업, 4조 생산유발 3만 고용창출 경제 효과 기대" [2020/01/13] 

 


정치일반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