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1-01-14 02:18:41  |  수정일 : 2021-01-14 02:20:13.827 기사원문보기
서울시, 노숙인 공공 무료급식 단가→2,500원에서 40% 인상

(서울=국제뉴스) 김양희 기자 = 서울시가 "거리노숙인들이 보다 양질의 식사를 할 수 있도록 노숙인 공공 무료급식 단가를 2,500원에서 3,500원으로 40% 대폭 인상했다"고 밝혔다.

이는 코로나19 확산으로 거리노숙인을 지원하는 민간단체가 불가피하게 급식을 일부 중단한 상황을 반영해 시가 운영지원하는 노숙인 이용시설의 급식지원 인원도 약 30.7%(870명→1,137명) 늘렸다.

특히 무료급식은 보통 밥, 국, 반찬 3가지가 제공된다. 노숙인 급식단가는 2018년부터 저소득 어르신에게 무료급식을 지원하는 타 복지시설에 비해 매우 낮은 수준인 2,500원에서 동결돼 왔다.

인상된 급식단가는 서울시가 설치지원하는 노숙인 이용시설 7개소와 노숙인 생활시설 33개소, 총 40개 공공시설에 적용된다. 시는 노숙인 이용시설이 불특정 다수가 사용하는 만큼 방역관리도 철저히 하고 있다.

김선순 시 복지정책실장은 "코로나19에 동절기 한파까지 겹쳐 힘겨운 겨울을 나고 있는 노숙인들에게 양질의 안정적인 식사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속보]정인이 재판 생중계 전 "정인아 지켜줄게" 움직임 [2021/01/13] 
·nice지키미(나이스 지키미), 오후 4시 오퀴즈 최신정답은? [2021/01/13] 
·nice지키미(나이스 지키미), 오후 6시 오퀴즈 정답은? [2021/01/13] 
·nice지키미(나이스 지키미), 오후 5시 오퀴즈 정답은? [2021/01/13] 
·정희원 변호사, 정인이 사건 살인죄 부인 "사람을 변호해라" 비난 [2021/01/13]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