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7-15 08:24:00  |  수정일 : 2020-07-15 08:21:18.237 기사원문보기
보은군농업기술센터, 소 임신진단사업 운영 개시
소 임신진단사업 운영 모습.(사진제공=보은군청)
소 임신진단사업 운영 모습.(사진제공=보은군청)

(보은=국제뉴스) 이재기 기자 = 충북 보은군농업기술센터(소장 홍은표)는 관내 한우농가의 소득향상 및 효율적인 공태우 관리를 위해 소 임신진단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소 임신진단 사업은 수정이 되고 28일이 지난 소에 임신 진단키트를 이용해 태반에서 나오는 단백질(PAG)의 유무로 임신 초기 진단을 실시하는 사업으로 95%정도의 정확성을 나타내고 있다.

소 임신진단 서비스를 받고자 하는 농가는 센터에서 혈액샘플채취병을 수령하고 수정 후 28일이 지난 임신이 예상되는 소의 혈액을 채혈해 농업기술센터 친환경관리실(540-5786)를 방문하면 임신진단 여부를 확인 할 수 있다.

황문주 지도사는 "한우 조기 임신진단을 이용하면 번식우에 들어가는 사료비 절감은 물론이며 분만에서 재임신까지의 기간을 줄여 가축의 경제 수명을 증가시키고 생산성을 향상해 축산농가의 수익성을 높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군산시, 부천 확진자 접촉 2명 코로나19 확진 판정 [2020/07/14] 
·월가 베테랑 "증시 '이상 과열'···개미들 빨리 탈출하라" [2020/07/15] 
·[기자수첩] 임실군 여성공무원 극단적 선택...상사의 성폭행 논란 [2020/07/14] 
·충남 민항유치 절실! [2020/07/14] 
·남원시, '안전속도 5030' 사업 추진 [2020/07/14]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