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7-13 06:32:03  |  수정일 : 2020-07-13 06:31:16.040 기사원문보기
충주시, '충주 한남군 사당'충북도 문화재자료 지정예고
충주 한남군 사당(사진=충주시)
충주 한남군 사당(사진=충주시)

(충주=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충북 충주시는 용관동 (두담1길 62-1)에 위치한 '충주 한남군 사당(忠州 漢南君 祠堂)'이 충북도 문화재자료로 지정예고 됐다고 13일 밝혔다.

한남군은 세종대왕의 서자이며 단종 복위를 도모하다 돌아가신 여섯 종친(六宗英) 중 한 명이다.

한남군 사당은 1791년 처음 세워졌으며, 1933년에 다시 건립됐다.

이곳에는 한남군(이어)과 그의 어머니 혜빈 양씨, 한남군의 부인인 안동 권씨의 위패가 모셔져 있다.

한남군 사당은 충주시 신니면 신청리에 위치한 박팽년 사당(기념물 제27호)과 더불어 단종 복위 운동이라는 동일한 역사적 사건으로 연결된 충절의 문화재이다.

시 관계자는 "한남군 사당 문화재 지정 추진을 계기로 효율적인 문화재 보존관리를 통해 문화재 복원과 정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현동은 원장, 강아지와 교감하는 일상 '훈훈' [2020/07/12] 
·500세대 이상 신축 아파트에 초등 돌봄시설 설치 의무화 [2020/07/12] 
·용인서 2세 유아 남매등 일가족 4명 코로나19 확진 판정...수원 광교1동 확진자와 접촉 [2020/07/12] 
·슈퍼맨이 돌아왔다 신현준, 31년 만에 가족 처음으로 공개한다 [2020/07/12] 
·첨단산업 세계공장으로 도약…'소재·부품·장비 2.0 전략'발표 [2020/07/12]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