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6-04 01:52:12  |  수정일 : 2020-06-04 01:51:28.740 기사원문보기
서울시, 북아현지구단위계획 변경 결정(안) '수정가결'

(서울=국제뉴스) 김양희 기자 = 서울시는 "북아현재정비촉진지구 내 북아현지구단위계획 변경 결정(안)에 대해 '수정가결'을 됐다"고 밝혔다.

특히 대상지는 2호선 이대역과 아현역 사이 신촌로 북측(서대문구 신촌로 231일대)에 위치하고 있으며, 2005년 지구단위계획 결정 후 재정비 시기가 도래됐다.

그리고, 주변 재정비촉진사업이 3개소(북아현1-1, 1-2, 1-3구역)가 완료(예정) 되는 등 여건 변화로 지구단위계획 재정비가 필요한 지역이다.

이번 북아현지구단위계획 변경 결정(재정비)(안)의 주요 내용은 과도한 획지계획을 폐지하고, 자율적 공동개발로 유연성을 확보하는 사항 등이다.

이와 함께 급경사로 인한 사실상 개설이 불가능한 폭 8m도로를 폐지하여 경로당 등 사회복지시설을 설치하는 등의 내용으로서, 웨딩·뷰티 관련 시설 권장용도를 신촌로변과 이면부를 함께 지정 등을 검토하도록 수정가결 되었다.

서울시 관계자는 "북아현지구단위계획 변경 결정(재정비)(안)은 지역적으로 침체된 웨딩·뷰티지역 특화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담도암, 공채 연기자에서 패션 디자이너로 활동했는데... '사망한 사람은?' [2019/06/05] 
·[오늘 날씨] 경기 · 강원영서북부 '빗방울'→미세먼지 '보통' [2019/06/05] 
·인천시 서구, 청라시티타워 건설 사업추진기관 맞손 [2019/06/05] 
·국토부, '택시운송사업법 시행령'일부 개정령 15일 시행 [2019/06/05] 
·국토부, 전국 지자체 '도로 · 교량 · 터널 현황' 등 발표 [2019/06/05]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