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4-01 21:46:12  |  수정일 : 2020-04-01 21:46:53.990 기사원문보기
올해 진주논개제 대폭 축소, '제례의식'만 봉행
▲ (사진제공=진주시) 진주시는 진주의 대표적인 봄 축제인 진주논개제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제례의식만 봉행하기로 결정했다.
(진주=국제뉴스) 정천권기자 = 진주시는 지난 3월 31일 오후 3시 진주문화원 2층 회의실에서 제19회 진주논개제 제전위원회 회의를 갖고 진주의 대표적인 봄 축제인 진주논개제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제례의식만 봉행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는 김길수 제전위원장(진주문화원장)을 비롯한 제전위원 17명과 시ㆍ진주문화원ㆍ진주민속예술보존회 등 공동주최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날 회의는 최근 국내ㆍ외적으로 지속되고 있는 신종 코로나 19 확산으로 전국의 많은 축제가 취소 또는 연기되는 가운데 개최되었으며 참석한 제전위원 대부분이 논개제의 정상적인 개최가 어렵다는 데 의견을 같이 했다.

이런 가운데 제전위원회 참석한 위원들은 제19회 진주논개제를 각종 체험과 공연프로그램 등은 전면적으로 취소하고 제례의식만을 개최하는 것으로 의결하였으며 제례봉행 또한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수칙 등을 준수해 규모를 최소화하여 진행하기로 의결하였다고 밝혔다.

김길수 제전위원장은 "올해 제19회 진주논개제를 제례의식만 봉행하기로 한 것은 논개제가 갖는 역사성과 연속성 등을 이어나가기 위한 것"이라며 "아무쪼록 빠른 시일 내 코로나 19 확산 상황이 진정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올해 제19회 진주논개제는 오는 5월 2일(토) 제례의식만을 봉행해 치러질 예정이며 행사 축소로 인해 남는 예산은 코로나 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문화예술인과 단체의 활동지원을 위한 사업에 투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비디오스타, 춘자가 나타났다? [2020/03/31] 
·엠바고 뜻은? 아직 발표 안됐는데... [2020/03/31] 
·송파구 블로그에 공개된 262728번째 확진자 상세 동선은? [2020/04/01] 
·송혜교 기증, 비용은 전액 부담? [2020/03/31] 
·여수시청 홈페이지 보니... '여수 코로나 확진자 공개' [2020/03/31]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