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3-27 07:01:18  |  수정일 : 2020-03-27 07:01:56.030 기사원문보기
충주시, 코로나19 확산 대응 총력전 돌입
▲ 드라이브스루 운영 모습(사진=충주시)
(충주=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충북 충주시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감염을 차단하기 위한 총력전에 돌입했다.

시는 지역 내 확진자들의 감염경로 파악이 어렵고 역학적 관련성 없이 감염이 산발적으로 발생하는 등 지역사회 감염의 조짐이 우려되는 상황에서 방역체계의 정비 및 강화에 나섰다고 27일 밝혔다.

시는 먼저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확진자의 감염경로 역학조사 실시와 확진자 발생 시 신속ㆍ정확하게 이동 경로를 확인해 접촉자 확인이 이뤄질 수 있도록 감염원조사 TF팀을 신설 운영한다.

감염원조사 TF팀은 보건소 과장급을 포함한 모두 11명으로 구성해 TF팀의 권한과 신속성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 감염원조사 TF팀 신설운영 모습(사진=충주시)
이번 신설된 감염원조사 TF팀은 단장 1명, 역학조사관 4명, 역학전담간호사 2명, 전문행정요원 3명, 충주경찰서 지능팀 1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충주시에서 발생한 10명의 확진자와 신규 발생하는 확진자에 대해 이동 동선 및 CCTV 확인, 날짜별 동선 구글 맵핑, 관외 동선 파악 등 확진자 이동 경로와 접촉자를 면밀히 파악해 연관성을 찾는데 주력할 방침이다.

아울러 시민의 안전을 위해 의사의 진단에 따라 경미한 증상이 있는 시민들도 조속히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충주시보건소에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를 추가 설치해 25일부터 확대 운영에 들어갔다.

드라이브 스루 검사는 검사 대상자가 확인과 문진, 진료와 같은 검체 채취와 안내문 배포 등 일련의 검사 과정을 대면접촉 없이 차량에 탑승한 채로 진행 가능한 검사 방식이다.

드라이브 스루를 이용할 경우 반드시 혼자 자차를 이용해야 하며, 부득이하게 가족, 보호자 등과 동승하는 경우에는 선별진료소에서 한 명씩 내려 검사를 진행해야 한다.

시 관계자는 "모두 함께 예방수칙 준수와 사회적 거리두기를 충실히 실천해야만 지역사회 감염을 원천 봉쇄할 수 있다"며, "시에서도 더욱 적극적으로 가능한 모든 방안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코로나19 종식에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이이경 시민구조, 당시 상황은? [2020/03/26] 
·환희 자필사과 편지 보니... '그 날 무슨 일이?' [2020/03/26] 
·영탁 공식입장 공개, 논란된 것은? [2020/03/26] 
·박지윤 사과, 사실과 다른 부분이... [2020/03/26] 
·권영국 정의당 경주시 국회의원 후보, 주요 공약 발표 [2020/03/26]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