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20-02-26 11:55:00  |  수정일 : 2020-02-26 11:57:03.593 기사원문보기
제주, 위치데이터 활용 코로나19 예방
(제주=국제뉴스) 김승환 기자 = 제주특별자치도가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예방을 위해 구글 타임라인을 활용한 도민들의 자발적 이동동선기록 캠페인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26일 밝혔다.

26일 현재, 제주도 누적 확진자가 2명이나 아직 지역사회 내 감염이 없는 상황이어서 더더욱 과학적인 위치기반 이력관리의 필요성이 부각되고 있다는 점도 감안됐다.

도는 시행을 위해 구글 타임라인의 설치 및 활용이 용이하도록 카드뉴스 형태의 가이드를 제작, 빠른 시일 내 이를 배포해 도민들의 자발적 위치기록 참여를 촉구할 예정이다.

이 경우, 이동동선 제공이 필요한 때 자발적으로 타임라인 화면을 캡쳐해 전송하면 역학조사관이 이동 동선 및 방역 위치를 찾는데 매우 중요한 기초데이터가 될 수 있다.

원희룡 도지사는 "데이터는 다양한 정책적 고려 및 사회적인 문제해결을 위해 필수적인 수단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며, "역학조사관이 빠르게 동선을 파악하고 방역 지점에 대해 신속한 대처가 이뤄질 수 있도록 도민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천안 코로나 확진자 발생..‘동선은 언제 공개되나’ [2020/02/25] 
·[속보] 경남 거창 코로나19 확진자 3명 발생 [2020/02/26] 
·농협몰 하나로마트, 마스크는 어떻게 구입? '홈페이지 판매 관련 글 보니...' [2020/02/26] 
·천안시, '코로나19 추가 확진자' 발생 총3명 [2020/02/25] 
·[속보] 강동구, 코로나19 확진자 또 1명 추가 발생 [2020/02/25]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