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2-15 09:15:55  |  수정일 : 2019-12-15 09:17:32.570 기사원문보기
단양군보건소,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사업 "우수상" 수상
▲ 심뇌혈관 예방관리사업 수상 모습(사진=단양보건소)
(단양=국제뉴스) 김상민 기자 = 충북 단양군보건소는 충북도에서 주관한 '2019년 충북도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사업 최종 평가대회'에서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지난 밝혔다.

이번 평가대회는 도내 13개 보건소를 대상으로 심뇌혈관질환사업의 우수사례를 발굴해 각 시군에 전파하고자 개최됐다.

군 보건소는 만성질환으로 인한 심뇌혈관질환 예방관리가 절실히 요구되는 현실에서 다채로운 예방사업을 추진했다.

최근엔 지역 어르신을 대상으로 '나의 건강관리, 건강 매니저와 함께 해요' 란 프로그램을 통해 영양사, 물리치료사, 운동처방사, 간호사가 한 팀을 이뤄, 관내 경로당을 직접 찾아 어르신들의 건강이 개선되는 효과를 확인했다.

또한, 시간 제약을 받는 30∼50대 직장인들을 위해 지역 회사를 방문, 심뇌혈관질환 예방을 위한 1:1 상담과 올바른 생활습관 교육, 뇌졸중 예방 및 심뇌혈관질환관리의 중요성을 홍보해 큰 호응도 얻었다.

이외에도 단양 의용소방대, 단양경찰서, 단양개인택시연합회 등과 연계해 '자기 혈관 숫자 알기', '레드서클 캠페인'을 추진했으며, 택시ㆍ버스승강장과 관공서 등에 홍보 문구를 게시해 지역 주민들의 관심을 이끌어 냈다.

강규원 단양군보건소장은 "단일질환으로 국내 사망률 1위인 심뇌혈관질환의 선행질환인 고혈압ㆍ당뇨병 예방교육 관리와 지속적인 지역 협력체계 강화를 통해 만성질환자관리에 최선을 다 할 것" 이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펭수 정체, 왜 못 밝히나? 외교부 입장 들어보니... [2019/12/14] 
·유아, 오빠도 유명 안무가? ‘소녀시대’ 효연의 파트너였다 [2019/12/14] 
·민족사관고등학교, 국내대학vs해외대학 목표로 반 나뉘어..‘작년에만 서울대 33명’ [2019/12/14] 
·현동은=김동은, 체지방은 표준이하? ‘그렇게 많이 먹는데도’ [2019/12/14] 
·‘썸바디2’ 재방송 화제인 이유? ‘또다시 혼자 남은 이예나’ 마지막은 어떻게 될지 [2019/12/14]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