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11-21 13:16:06  |  수정일 : 2019-11-21 13:17:36.157 기사원문보기
경기도, 독자적 대북지원한다...'대북지원사업자' 지정 받아
(수원=국제뉴스) 김만구 기자 = 경기도가 21일부터 독자적으로 북한을 지원할 수 있게 됐다.

▲ 경기도청 전경
도는 이날 통일부로부터 '대북지원사업자' 지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대북지원사업자는 민간단체를 거치지 않고 직접 북한 지원 사업을 벌일 수 있다.

앞서 통일부는 지난달 지방자치단체도 대북지원사업자로 지정할 수 있도록 '인도적 대북지원사업 및 협력사업 처리에 관한 규정'을 고쳤다.

도 관계자는 "그동안 남북교류협력사업을 진행하려면 반드시 민간단체를 통해야만 했지만, 앞으로는 직접 사업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면서 "경기도형 대북사업이 한층 탄력을 받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도는 남북교착 국면 속에서도 북한 어린이 영양식 지원, 장애인 보장구 지원, 다제내성결핵환자 지원, 말라리아 등 전염병 예방 등과 같은 남북교류협력사업을 추진해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연예부장 김용호 "김건모·장지연 결혼 연기? 둘은 이미 혼인신고 마쳤다" [2019/11/20] 
·법사위, 경제활성화·국민 안전 주요 법안 의결 [2019/11/20] 
·한전, '베트남 현지 한국 기업 대상 K-SEMS 협력 MOU' [2019/11/20] 
·데이비스컵 관람온 네이마르, 카메라 향해 제스처 [2019/11/20] 
·한전-대한산업안전협회, 산업재해 예방 MOU [2019/11/20]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