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9-04-24 23:19:19  |  수정일 : 2019-04-24 23:18:48.650 기사원문보기
조광한 남양주시장, GTX-B 노선 조기착공 위한 광폭행보
▲ <사진제공=남양주시>
(남양주=국제뉴스) 임병권 기자 =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3기 왕숙신도시의 성공을 위한 철도ㆍ도로 개선을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조 시장은 24일 국회를 방문하여 조정식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을 만나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B 노선 사업의 조기 착공과 경춘선-분당선 직결운행, 서울외곽순환고속도로 지하화 등 각종 도로사업이 원활이 이루어 질 수 있도록 국회 차원의 긴밀한 협조를 건의했다.

앞서 조광한 시장은 지난 3월 22일 국회를 방문하여 정성호 기획재정위원회위원장과 면담하였고, 이어 4월 15일에는 최문순 강원도지사를 만나 GTX-B노선과 경춘선-분당선 직결운행에 대해 협의하는 등 남양주시 교통대책을 위한 광폭행보를 이어나가고 있다.

이날 면담에서 조광한 시장은 "정부의 신도시개발 정책은 '선교통 후입주' 이나 현실은 이를 반영하지 못한다." 면서, "남양주 시민들은 교통대책 없는 신도시 개발 정책으로 인해 다가올 교통지옥을 우려하게 되면 정부 정책의 신뢰성 또한 훼손될 수 있다."라고 말했다.

"특히, 3기신도시 교통문제 해결의 중심은 GTX-B노선이며, 왕숙신도시 개발에 따른 시민들의 교통대책 불안감을 조기에 해소하고 성공적인 신도시 개발의 기반을 마련하기 위해서는 단기적으로는 환승 없이 강남과 연결되는 경춘선-분당선 직결과 장기적으로는 GTX-B노선이 시급이 추진되어야 한다" 고 강조했다.

결국, GTX-B 노선의 조기 착공이 가장 중요한 교통대책임을 강조하면서, 현재 진행 중인 예비타당성조사를 올해 상반기 중 완료하여 빠른 착공이 될 수 있도록 정부와 국회가 의지를 갖고 추진해 줄 것을 건의했다.

이에 조정식 정책위의장은 "경기동북부 발전과 당면한 신도시 교통문제 해소를 위한 남양주시 입장은 충분히 공감한다."며 "관계기관인 국토교통부 등과 협의하여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 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정준영 피해자 조롱까지 ‘경악’ [2019/04/24] 
·권나라, 다이어트 자극=과거의 나라? [2019/04/23] 
·조안, 남편 앞에서 수치스러웠던 적은? '자다가 깼는데...' [2019/04/24] 
·조두순 얼굴, 최후 진술 당시에도 뻔뻔한 모습을... '짐승같은 범죄자 따로 있다?' [2019/04/24] 
·법 절차 무시한 3차 에너지기본계획 전면 재수립하라! [2019/04/23]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