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뉴스] 최초 작성일 : 2018-08-09 20:48:10  |  수정일 : 2018-08-09 23:53:16.983 기사원문보기
권영진 대구시장, 낙동강 계통 정수장..."과불화화합물 걱정없다"
▲ PFHxS 추이
(대구=국제뉴스) 백운용 기자 = 지난 7월 30일 환경부는 '먹는물 수질감시항목 운영 등에 관한 고시'를 일부 개정해 공표했다. 수돗물 수질감시항목으로 과불화화합물 3종(PFOS, PFOA, PFHxS)이 신규 지정되었고 대구 수돗물은 설정된 감시기준보다 훨씬 낮은 농도를 나타내고 있다.

대구 수돗물 감시항목은 원수 255개, 정수 278개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항목을 검사하고 있으며, 8월부터는 과불화화합물 3종이 수질 감시항목으로 추가되어 원수 258개, 정수 281개로 검사항목이 증가되었다.

과불화화합물 중 유일하게 발암물질(Group 2B)로 분류되어 있는 과불화옥탄산(PFOA)은 국내 감시기준이 0.070㎍/L으로 설정되었으며, 대구 수돗물은 지난 5월 21일 검사한 이후부터 평균 농도가 문산 정수는 0.018㎍/L, 매곡 정수 0.016㎍/L를 나타내어 기준치 보다 낮게 검출되고 있다.

IARC (WHO 산하 국제암연구소) Group 2B - 휘발유, 고사리, 나프탈렌, 절임채소 등 ※ ㎍/L = ppb = 십억분의 일

또한, 농도가 높아져 문제가 되었던 과불화헥산술폰산(PFHxS)은 감시기준이 0.480㎍/L이며, 환경부가 구미공단의 주 배출원을 차단한 이후 원수에서 대부분 감소되어 8월 8일 현재 문산 정수 0.091㎍/L, 매곡 정수 0.068㎍/L를 나타내고 있다.

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는 과불화화합물을 주 3회(월,수,금) 검사하여 시 홈페이지와 상수도사업본부 홈페이지에 결과를 즉시 공개하고 있다.

대구시 김문수 상수도사업본부장은 "먹는 물 수질기준은 사람이 평생 마셔도 문제없는 수준의 농도로 설정되기 때문에 특정물질의 검출자체가 문제가 되는 것이 아니라 농도가 중요하다. 과불화화합물의 현재 검출 농도는 매우 극미량이며, 기준치 이하이므로 우려하지 않아도 된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medaily.co.kr
<저작권자 Copyright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한서희, 거침없는 발언으로 논란의 중심에... '이번에는 또 무슨 말을?' [2018/08/09] 
·갤럭시노트9 공개, 흔들린 사진도 감지? 가격 얼만가 봤더니... [2018/08/09] 
·조재현, 허위사실 유포하는 행위는 멈추기를... '법적으로 대응할 것' [2018/08/08] 
·워마드, 끔찍한 게시글에 유치원도 비상 '유치원 문자에 담긴 내용 보니...' [2018/08/09] 
·에쿠스 화재, 1명 사망… 지난해 리콜 요구 받아 [2018/08/09] 

 



라이프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