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8-14 00:41:30  |  수정일 : 2020-08-14 00:41:22.367 기사원문보기
김호중 하차, ‘사랑의 콜센타’ 7인→6인 된 이유…인사도 없이 하차 ‘아쉬움’

[이투데이 한은수]

가수 김호중의 ‘사랑의 콜센타’ 하차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3일 방송된 tv조선 ‘사랑의 콜센타’는 여름 특집으로 오승근, 강진, 조항조, 김범룡, 진시몬, 박구윤이 출연해 top6과 대결을 펼쳤다.

방송 후 많은 시청자는 방송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은 김호중에 의아함을 드러냈다. 김호중은 지난달 23일 방송을 끝으로 ‘사랑의 콜센타’에서 하차했다.

하차 당시 김호중은 별도의 인사 없이 ‘사랑의 콜센타’를 떠났다. 이에 김호중의 하차를 모르는 시청자 역시 적지 않다. 그런 이유로 매회 방송 후 김호중의 하차 여부를 묻는 글이 여전히 이어지고 있다.

김호중의 소속사는 지난달 하차를 결정하며 “ 군대 문제 등으로 하반기 스케줄을 확정할 수 없어 김호중을 위해 하차하기로 했다”라고 전했다. 김호중은 입대 전까지 영화, 자서전, 정규 앨범 제작 등 바쁜 시간을 보낼 예정이다.

한편 김호중은 지난 3월 종영한 tv조선 ‘미스터트롯’에서 최종 4위에 오른 바 있다.

[관련기사]
김호중, 자서전부터 영화 제작까지…‘굴곡진 인생’ 담는다
김호중 전 여친, 험담으로 폭행 시작…“그가 나타나고 악몽 되살아나”
김호중, 전 여친 폭력 주장에 난감…“일일이 대응하지 않겠다”
트로트★ 수난…박상철 혼외자 의혹 불거져
‘뽕숭아 학당’ 영탁, 트로트에 이어 연기 욕심까지…임창정이 롤모델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