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8-04 23:23:02  |  수정일 : 2020-08-04 23:25:04.510 기사원문보기
안현모, 서울대 출신의 집중력 강화법…“짐볼을 사용하세요”

[이투데이 한은수]

통역사 안현모가 집중력 강화 방법으로 짐볼을 추천했다.

4일 방송된 mbc ‘공부가 머니?’에서는 홍성흔-김정임 부부가 출연해 두 자녀에 대한 교육법에 대해 물었다. 게스트로는 안현모, 금나나가 함께했다.

이날 홍성흔의 아들 홍화철은 온라인 수업을 침대 위에서 듣는 등 의자에 앉기 싫어하는 모습을 보였다. 특히 “의자에 앉으면 엉덩이가 아프다”라는 핑계를 댔다.

이에 금나나는 “의자 대신 짐볼을 추천한다. 짐볼에 앉으려면 코어근육을 사용하게 되는데 화철이가 운동인지 공부인지 헷갈릴 것 같다”라며 “공부가 아닌 것처럼 느껴지게 하는 것도 방법”이라고 추천했다.

이에 안현모 역시 “실제로 저도 번역 작업을 할 때 짐볼에 앉아서 했다. 자세 교정을 위해서였다”라며 “실지로 짐볼에 앉아서 공부하니 척추 건강에도 좋더라”라고 동조했다.

실제로 미국의 산만한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짐볼을 사용하게 했고 책상에 앉는 시간이나 집중력 향상에 도움을 준 것으로 밝혀졌다. 가장 중요한 점은 사이즈가 맞는 짐볼을 고르는 것인데 짐볼의 높이와 무릎의 높이가 일치하는지를 잘 봐야 한다.

한편 안현모는 1983년생 올해 나이 38세다. 대원외고와 서울대, 한국외대(석사)까지 졸업한 엘리트이다. 지난 2017년 7살 연상의 라이머와 결혼했다.

[관련기사]
안현모, 강호동 ‘손 까딱’ 제스처에 속았다 “순진하네”
안현모, 아이돌 못지않은 교복샷…하이틴 여주 느낌 물씬 “유부녀 맞아?”
안현모 “원피스, 거실 커튼과 깔맞춤” '브랜드 문의' 쇄도
도티 '착한 인방' 이미지 흠집낸 크리에이터 누구…"내가 무슨 죄"
문복희 누구? ‘먹방계 여신’ 1년 만에 400만 구독자… 유료 광고 논란까지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