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5-26 01:03:26  |  수정일 : 2020-05-26 01:04:29.397 기사원문보기
전진 결혼, 결혼식 계획 최초 발표한 가운데 "아직 미정이다"

[이투데이 이윤미 기자]

전진이 결혼 발표 후 첫 방송 출연에서 결혼과 관련된 계획을 발표했다.

25일 방송된 mbc '부러우면 지는거다'에서 신화 멤버 전진이 결혼 발표 후 신화 멤버들의 반응을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전진은 "멤버들이 '새신랑'이라고 부르더라. 기분이 좋았다"라고 말했다. 이에 출연진들이 "신화 멤버들이 축가를 불러주나?"라고 묻자 "아직 모르겠다. 축가는 미정이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사회는 신화 멤버 신혜성이, 덕담은 김구라가 맡기로 했다고 최초 공개했다.

계속되는 결혼 관련 질문에 전진은 급기야 버럭하며 "오늘 방송 안보나"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전진은 3년 동안 만남을 이어온 승무원 여자친구와 오는 10월 결혼식을 올린다.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