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5-25 18:23:00  |  수정일 : 2020-05-25 18:22:04.270 기사원문보기
약쿠르트 근황, 성병으로 고통받는 피해자들…"조용히 지나갈 것" 발언 공분

[이투데이 한은수]

사생활 논란에 휘말린 유명 유투버 약쿠르트의 근황이 눈길을 끈다.

24일 mbc ‘실화탐사대’ 측은 최근 부적절한 성생활 등으로 논란에 휘말린 약쿠르트와 관련한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실제 개인 약국을 운영하고 있는 현직 약사 약쿠르트는 지난 2018년 11월부터 유튜브 채널을 개설하고 유튜버로 활동했다. 약 24만여명의 구독자를 보유하고 지상파 예능에 출연할 만큼 인기를 얻었지만 한 네티즌의 충격 폭로로 모든 실체가 드러났다.

이 네티즌은 약쿠르트가 성병에 걸린 사실을 숨기고 피임기구 없이 성관계를 해 성병이 옮았다고 주장했다. 해당 폭로 후 또 다른 피해자가 연이어 등장하며 논란이 가중됐다. 이에 약쿠르트는 사과와 함께 운영하던 유튜브 채널을 중단했다.

피해 여성들은 ‘실화탐사대’를 통해 “죽고 싶다는 생각이 처음 들었다”, “온몸이 막 누가 때린 것처럼 아프다” 등 그와의 관계로 인해 망가진 몸과 마음에 대해 토로했다.

하지만 약쿠르트는 인터뷰를 요청하는 제작진을 피하며 “저는 조용히 그냥 이렇게 지나갈 거다”라고 말해 많은 이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한편 유튜버 약쿠르트의 이야기는 7일 오후 10시 mbc ‘실화탐사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약사 유튜버 '약쿠르트' 사생활 논란…"성병 알고도 잠자리 요구, 나를 그저 ○○파트너로만 생각했다"
‘약쿠르트’ 박승종 "성병 숨긴 女건강전도사" 반나절만에 구독자 1만명 감소
수의대생 유튜버, 갑수목장 1년간 벌어들인 수익은?
유튜버 비롯 개인방송인 철퇴史…"이 시국에 만우절 장난?" 감옥 갈 수도
유튜버 고소한 고(故) 김민식군 부모, 생각모듬찌개 "나 고소했다는데?"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