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3-29 16:34:04  |  수정일 : 2020-03-29 16:35:40.473 기사원문보기
김민준, 故최진영 10주기 추모…“절친한 선배…떠난지 10년 됐다” 뭉클

[이투데이 한은수]

배우 김민준이 절친 故 최진영의 10주기를 추모했다.

27일 밤 방송된 mnet ‘너의 목소리가 보여7’에서는 김민준이 출연해 음치 속에서 실력자 찾기에 나섰다.

이날 김민준은 절친이었던 배우이자 가수, 또한 최진실의 동생인 故 최진영을 언급했다. 실력자에게 최진영의 노래 ‘영원’을 불러 달라고 요청한 것.

최진영은 지난 2010년 3월 29일 39살의 절은 나이로 안타깝게 세상을 떠났다. 이에 김민준은 방송을 통해 “절친했던 최진영 선배가 돌아가시고 10년이 지났다”라며 고인을 추억했다.

이어 “오늘 실력자가 sky의 ‘영원’을 불러주신다면 저에게 큰 의미가 있을 것 같다”라고 부탁했고 실력자는 최진영의 ‘영원’을 열창해 감동을 안겼다.

한편 최진영은 1990년 영화 ‘그래 가끔 하늘을 보자’로 데뷔한 뒤 배우로 활동하다가 1999년에는 sky란 예명으로 ‘영원’을 히트시켰다. 하지만 2010년 누나 최진실이 사망한 지 2년 만에 사망해 안타까움을 안겼다.

[관련기사]
‘사람이 좋다’ 루나, 故 설리에 대한 미안함…“떠나기 전 보고 싶다 연락 와” 눈물
김선아 입양, 故설리 반려묘 키운다…'김선아' 누구?
‘에프엑스’ 엠버, “설리야, 또 놀자”…故 설리 생일 축하에 팬들도 뭉클
바다 사진공개, 故 이은주 15주기 추모 "여전히 사랑하는 친구"
지드래곤 호피 근황, 빅뱅 4인 완전체 '기대감↑'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