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20-01-17 10:21:45  |  수정일 : 2020-01-17 10:24:57.820 기사원문보기
양준일 나이, 김건모 1살차…배우 김서형도 반한 신드롬

[이투데이 김일선 기자]

가수 양준일이 나이 50을 훌쩍 넘기고 신드롬을 이어가고 있다. 배우 김서형까지 그를 향한 '팬심'을 드러냈다.

지난 15일 방송된 sbs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에는 배우 김서형이 출연해 “양준일 신드롬에 흠뻑 빠져있다”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가나다라마바사’ 음악에 맞춰 춤을 선보이기도 했다.

한편 양준일은 올해 1969년생으로 올해 나이 52세다. 1968년생 김건모와는 불과 1살의 나이 차다. 양준일은 최근 jtbc ‘슈가맨’으로 30년 만에 방송에 모습을 보였다. 이를 계기로 일약 스타덤에 오르면서 cf와 화보, 팬미팅, 책 발간 등 다방면으로 활약하고 있다.

[관련기사]
[출근길] '기생충' 美아카데미 수상 가능할까·주진모 카톡 '남배우 a씨' "법적 대응 준비"·주예지 "용접이나…" 비하 논란·양준일 1집 재발매 "동의한 적 없어"·박지민 악플러 성희롱에 일침 "닥쳐" (문화)
양준일, '리베카' 재발매 소식에 "동의한 적 없어…미리 막지 못해 죄송"
[이시각 연예스포츠 핫뉴스] 주예지 강사·박지민 인스타그램·양준일 1집 재발매·신봉선 선물인증
양준일 이어 최용준 소환…방탄소년단 정국 '아마도 그건' 커버 영상에 다시듣기 '화제'
양준일 부인, 촬영에도 통편집… 韓 정착에 등돌릴까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