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11-17 19:36:20  |  수정일 : 2019-11-17 19:38:53.907 기사원문보기
최리, 중앙대 무용 재원→연기 전향…‘도깨비’ 김고은 괴롭히던 사촌 열연 ‘눈길’

[이투데이 한은수]

‘런닝맨’에 출연한 배우 최리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17일 방송된 sbs ‘런닝맨’에서는 서은수와 최리가 게스트로 출연해 함께했다. 특히 한국 무용을 선보인 최리는 방송 후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오르며 화제를 모았다.

최리는 1995년생으로 올해 25세다. 국립전통예술고등학교 무용과를 거처 중앙대학교 한국무용과를 졸업했다.

어릴 적부터 엄마의 권유로 무용을 전공했지만 우연한 기회에 연기를 접하게 되면서 연기자로 꿈을 굳혔다. 데뷔는 2016년 개봉한 영화 ‘귀향’이다.

이후 최리는 드라마 ‘도깨비’에서 김고은의 사촌으로 출연해 열연했으며 ‘마녀의 법정’, ‘첫사랑은 처음이라’,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필모를 쌓았다. 현재는 ‘여고괴담 리부트: 모교’에 캐스팅 돼 촬영 중이다.

[관련기사]
함슬옹 아나운서 누구?…미시즈 유니버스 코리아 출신
배우 이상희 아들 사망→9년 만에 가해자 '유죄 확정'…'이상희 누구?'
박인숙 의원, 세계 최고 의학·과학 전문 출판사 스프링거서 '소아심장 관련 교과서' 출간
윤정희 알츠하이머 투병, 남편 백건우 누구?…'세계적인 피아니스트·45년째 잉꼬부부'
현아♥던, 사랑의 시작은 누구?…“내가 먼저 짝사랑했다” 현아의 고백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