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8-20 23:58:31  |  수정일 : 2019-08-21 00:02:26.983 기사원문보기
‘최고의 한방’ 탁재훈, 20살 연하 여성과 소개팅…“내가 좋으냐” 그린라이트 ‘반짝’

[이투데이 한은수]

가수 탁재훈이 20살 연하의 여성과 소개팅을 했다.

20일 방송된 mbn ‘최고의 한방’에서는 김수미와 박준금, 이상민이 지켜보는 가운데 탁재훈의 소개팅이 진행됐다.

이날 탁재훈은 소개팅 상대 김세희 씨를 앞에 두고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이에 김세희 씨는 “표정이 왜 그러시냐. 죄지은 얼굴이다”라고 말했고 탁재훈은 “그쪽보단 제가 죄를 짓긴 했다”라고 말해 상대를 당황시켰다.

두 사람은 20살의 나이 차가 났지만 대화를 이어갈수록 세대 차이를 뛰어 넘는 공감대를 형성했다. 특히 탁재훈은 “밝으신 거 같다. 밝아서 좋다”라고 호감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제가 좋냐. 저 지금 카메라 다 무시하고 하는 이야기다”라고 물었고 김세희 씨는 “괜찮은 것 같다. 이야기를 더 나눌수록 괜찮은 분 같다”라고 마찬가지로 호감을 드러냈다.

이어 김세희 씨는 “과거의 만난 친구들이 대부분 저보다 어리거나 비슷한 또래가 많았다. 그래서 오늘의 만남을 기대했다”라며 “연상과의 만남은 어떤 느낌일까. 그런데 고목 나무 같은 듬직함이 있는 것 같다”라고 느낌을 전했다.

한편 탁재훈과 소개팅한 김세희 씨는 32세로 보컬드레이너로 활동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관련기사]
‘최고의 한방’ 탁재훈 아버지 누구? ‘국민 레민콘’ 대표…“연예인 그만두면 물려줄 것”
이상민, 13억 사기 혐의 피소에 빠른 반박…“법적 대응 할 것” 억울한 심경
이상민 "남에게는 혐오스러울 지 몰라도 내 존재 이유"
이상민, 13억 사기혐의 피소에 추가 입장 발표…"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 혐의로 강경대응"
이상민 사기 혐의 피소에도 꿋꿋이 방송…죄 없다는 방증될까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