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투데이] 최초 작성일 : 2019-05-18 11:27:40  |  수정일 : 2019-05-18 11:29:08.937 기사원문보기
현아 '계명대' 사태 2차 가해 횡횡…"패치" "성형" 운운 성희롱 비화

[이투데이 김일선 기자] 현아, 계명대 공연 '노출사고' 이후 2차가해 잇따라

현아 노출 두고 일부 커뮤니티 내 성희롱성 발언



가수 현아의 계명대 축제 무대 중 불거진 노출사고 이후 2차 가해가 잇따르고 있다.

18일 현재 남성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현아에 대한 성희롱성 발언이 이어지는 모양새다. 앞서 지난 16일 있었던 대구 계명대 축제 현장에서 현아가 공연 중 가슴 일부가 노출되는 해프닝을 겪은 뒤 불거진 움직임이다.

특히 극우 성향 커뮤니티 일간베스트(일베)에는 현아의 해당 영상을 느린 화면으로 편집한 악의적 게시물도 올라온 상태다. 이를 두고 성형 의혹을 제기하거나 "패치를 붙였다"라는 등 도 넘은 2차 가해성 댓글이 잇따르고 있는 상황.

한편 현아는 계명대 축제 공연 이후 불거진 노출 논란에도 이렇다 할 반응을 보이지 않고 있다. 지난 17일에도 자신의 sns를 통해 다수의 근황 사진을 업로드하며 세간의 구설에 무덤덤한 반응을 내비쳤다.

[관련기사]
현아, "상의 풀어져도 괜찮아"…계명대 축제무대 노출 무릅쓴 프로의식
싸이, ‘2019 흠뻑쇼’ 예매까지 40일…현아♥이던 함께 할까 ‘관심집중’
검찰, '밀수 혐의' 이명희ㆍ조현아 모녀에 징역형 구형
김현아, 한센병 발언 파문에…표창원 "대통령이 정치적 공격 도구냐"
靑, 김현아 '문 대통령 한센병' 막말 “입장 없어…국민 원하는 것일까”

전체기사 기사 목록위로

인기뉴스